박경귀 시장, “물의 정원” 신정호 지방 정원···수질 개선이 ‘최우선’

36
\'

박경귀 아산시장은 29일 \’물의 정원\’ 콘셉트로 조성 중인 신정호 지방 정원 현장을 방문하여 사업 진행 상황을 점검했다.

이날 박 시장은 교목과 관목을 적절히 이식 및 제거하여 개방감 있게 호수를 조망할 수 있도록 지시하고 향후 문화예술공연장으로도 활용될 수 있도록 조성하라고 당부했다.

또한 지상 및 지하 구조물에 대해서도 꼼꼼히 확인하고 철저한 시공을 주문했다.

시는 특히 수질 악화로 어려움을 겪어온 신정호의 수질 개선을 위해 수초 플랜트 제거, 과잉 생성 수초 제거 등 다양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대표적으로 고효율 녹조 복합 제거 장치를 설치하여 운영 중이다. 이 장치는 고밀도 필터로 물에 포함된 녹조와 인 등 유기물을 친환경적으로 제거한다.

이는 신정호 저수지 표면수를 흡입하여 녹조와 유기물을 필터로 분리, 제거한 뒤 다시 신정호로 돌려보내는 방식으로, 1시간 동안 약 200톤의 물을 여과하여 녹조와 인 등 유기물을 90% 이상 제거할 수 있다.

박 시장은 신정호 지방 정원이 중부권 최고 여가 힐링 공간으로 완성되기 위해서는 수질 개선이 반드시 전제되어야 하는 만큼 10월 수질분석 결과를 통해 수질 개선 효과를 확인한 뒤 사업 지속 운영 여부를 결정할 예정이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