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일날씨] 노동절, 온화한 날씨 계속…남부 ‘약한 비’

76

[아이뉴스24 김다운 기자] 노동절인 오는 5월1일 수요일은 전날과 비슷한 기온을 보이겠고, 남부지방에는 약한 비가 내리는 곳이 있을 것으로 보인다.

대구 중구 동성로의 한 의류 매장에 반팔 티셔츠가 진열되어 있다. [사진=뉴시스]

기상청은 30일 “기압골의 영향으로 내일(5월 1일) 아침까지 전라동부와 경상권에 비가 오는 곳이 있겠다”고 예보했다.

광주·전남내륙엔 5~10㎜, 전북남부내륙엔 5㎜ 내외의 소나기가 올 전망이다.

그 외 지역의 예상 강수량은 ▲제주도 5~10㎜ ▲부산·울산·경남, 대구·경북 5㎜ 내외 ▲강원산지, 강원동해안, 전남동부, 전북동부, 충북남부 5㎜ 미만이다.

당분간 기온은 평년(최저기온 7~13도, 최고기온 19~24도)과 비슷하게 나타날 것으로 보인다.

주요 지역 아침 최저기온은 서울 13도, 인천 13도, 수원 12도, 춘천 10도, 강릉 11도, 청주 13도, 대전 12도, 전주 13도, 광주 13도, 대구 11도, 부산 12도, 제주 14도다.

낮 최고기온은 서울 23도, 인천 21도, 수원 23도, 춘천 22도, 강릉 18도, 청주 23도, 대전 22도, 전주 22도, 광주 21도, 대구 20도, 부산 18도, 제주 18도다.

미세먼지 농도는 원활한 대기 확산으로 전 권역이 ‘좋음’~’보통’ 수준을 보일 것으로 예상된다.

+1
0
+1
1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