범정부 방산 시장개척단, 중남미에서 K-방산시장 확대 이어가…

18

– 칠레(FIDAE) 전시회에서 홍보회 개최, K-방산 우수성 홍보

– 페루 함정 수주 계약체결 등 중남미 국가 대상 수출 길 열어

범정부 방산 시장개척단은 4월 9일 K-방산 홍보회를 개최했다. (사진=방위사업청)

▲범정부 방산 시장개척단은 4월 9일 K-방산 홍보회를 개최했다. (사진=방위사업청)

방위사업청(청장 석종건)을 포함하여 민·관·군이 참여하는 범정부 방산시장개척단은 지난 6~15일 중남미 방산시장 확대를 위해 칠레 항공우주국제 전시회(FIDAE)에 참석, 콜롬비아의 각 군 부사령관 등 중남미 주요 직위자를 면담하고, 국방 및 정부 관계자를 대상으로 K-방산홍보회를 개최하였다고 밝혔다.

방산 시장개척단은 방산수출 간담회를 통해 칠레, 콜롬비아 등 중남미 국가와 방산협력 강화 및 주요 무기체계의 수출을 위한 맞춤형 수출전력을 논의 하였으며, K-방산홍보회 개최를 통해 K-방산의 우수성을 홍보하는 등 우리 기업의 방산 수출을 지원하고 중남미로 방산시장을 확대하는 기회를 가졌다.

16일 진행된 페루 함정 수주 계약식 (사진=방위사업청)

▲16일 진행된 페루 함정 수주 계약식 (사진=방위사업청)

또한, 방위사업청 시장개척단장은 중남미 시장개척에 이어 16일 페루 현지에서 페루 대통령 주관으로 개최된 해군 함정4척(6,406억원) 수주 계약식(HD현대중공업-페루 국영조선소)에 방산관련 정부대표로 참가했다. 이번 수주 계약은 대한민국이 중남미 국가를 대상으로 한 방산 수출 사상 최대 규모이며, 전략적 파트너십 지위를 확보하여 향후 15년간 발주물량의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되어 추가 수주가 가능하다는 것에 큰 의미가 있다.

이번 범정부 방산 시장개척단 활동은 방위사업청, 국방부, 국방기술진흥연구소, KOTRA, 한국방위산업진흥회 및 10여개 방산기업 등이 참여하여, 범정부와 방산기업이 함께 뛰는 방산수출 지원의 모범사례가 되었다. 방위사업청은 앞으로도 현지 대사관, 국방무관 및 방산기업과 지속적인 시장개척단 활동을 통해 우리나라 방산기업들이 중남미 방산시장으로 방산 수출 성과를 이어갈 수 있도록 노력을 이어가겠다고 했다.

시장개척단장 방위사업청 중동아프리카협력담당관 한재정 육군대령은 “이러한 중남미 시장개척단 활동을 디딤돌로 중동과 유럽지역 일부 국가 중심의 방산시장을 중남미 지역으로 확대하고, 균형된 수출실적을 통해 향후 세계 방산 수출 강국으로 도약하는데 기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