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산자원공단, 올해 전국 연안 400곳서 자원 조사 추진

24

정확도 높이기 위해 ‘과학위’ 구성

한국수산자원공단이 연안 수산자원 과학위원회를 진행하고 있다. ⓒ한국수산자원공단 한국수산자원공단이 연안 수산자원 과학위원회를 진행하고 있다. ⓒ한국수산자원공단

한국수산자원공단(이사장 이춘우)은 국내 연안의 정확한 자원량 추정을 위해 ‘연안 수산자원 과학위원회’를 구성하고 29일 1차 회의를 개최했다.

한국수산자원공단은 그동안 파악하기 어려웠던 연안의 수산 자원 정보를 파악해 정확한 자원량 추정을 위한 자료로 활용하고자 올해부터 전국 연안 400개 정점을 대상으로 자원 조사를 한다.

연안 수산자원 과학위원회는 ▲자원생태 ▲자원평가 ▲어류분류 ▲해양생물 ▲자원관리 등 수산 자원 분야 전문가 20여 명이 참여해 자원평가 고도화에 필요한 과학적 조사 방법 논의와 자원조사 시료 분석 데이터 관리 및 검증을 수행한다.

검증된 데이터는 자원평가 고도화를 위해 국립수산과학원에 제공하는 한편, 자원조사 결과는 수산 자원 정책자료로 민간, 학계, 지자체 등에 데이터를 개방, 정책 수용도를 높일 계획이다.

이춘우 한국수산자원공단 이사장은 “연안수산자원 조사와 분석, 데이터 과학적 검증으로 사업이 올바른 방향으로 추진될 수 있도록 기관 업무 역량을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