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화 설계로 공간 효율성 높인 아파트 인기

34

'서광교 한라비발디 레이크포레' 투시도
경기 수원시 장안구 ‘서광교 한라비발디 레이크포레’ 아파트 투시도./HL디앤아이한라

공간 효율성을 높인 특화 설계 주거단지가 부동산 수요자들의 인기를 끌고 있다. 최근 공급되는 분양단지들도 이 같은 시장의 요구에 맞춰, 실용성을 높이는 설계와 취향에 따른 다양한 평면·내부 실사용 면적 확대 등을 적극 적용하고 있다.

공간 효율성을 위한 알파룸부터 개방감을 극대화하는 높은 천정고, 팬트리·드레스룸과 같은 넉넉한 수납공간, 라이프 스타일에 맞춘 다양한 평면 등으로 실수요자들의 삶의 질을 높이는 데 주력한다는 의미다.

16일 분양업계에 따르면 최근 가로를 넘어 세로 확장에 주력하는 단지들이 늘고 있다. 세로 공간이 확장되면 개방감이 크게 높아지고 체감 면적이 넓어지는 효과를 기대할 수 있기 때문이다.

이 중 대표적인 것이 높은 천정고 설계다. 천정고를 10㎝만 높여도 개방감은 물론, 체감 면적 증가와 창문 크기도 커져 일조량과 환기량을 개선할 수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또 공간활용 측면에서 가구 배치가 쉽고 수납장을 키울 수 있어 넉넉한 수납공간을 확보할 수 있다.

서비스 면적을 늘린 단지들도 잇따라 등장하고 있다. 서비스 면적은 전용면적 외에 추가로 제공되는 면적으로, 테라스와 세대 창고 등이 해당된다.

이를 각자 라이프 스타일이나 취향에 따라 다양하게 활용할 수 있다. 개방감과 수납공간도 확보돼 입주민들의 선호도가 높은 편이다.

한 부동산업계 관계자는 “특화 설계는 입주민의 편의성을 높여 주거만족도 및 주택 선택 시 중요한 영향을 미치는 요소가 됐다”며 “최근 넓고 쾌적한 실내 공간에 대한 수요자들의 요구가 증가하고 있어 특화 설계를 선보이는 신규 단지도 늘고 있다”고 말했다.

이런 가운데 경기 수원시 장안구에서 공급 중인 ‘서광교 한라비발디 레이크포레’에 시장의 관심이 모인다.

이 단지는 광폭거실과 높은 우물 천정고는 물론, 현관 앞 개별 창고 등을 도입해 실사용 면적을 늘린 게 특징이다. 쾌적한 주거공간을 구현하기 위해 공동주택을 5층부터 배치했다. 이를 통해 모든 가구에서 조망감을 느낄 수 있다.

발코니 확장면적도 3면(일부 타입 제외)으로 적용해 4.6m 광폭거실을 조성하고, 실사용 면적도 늘렸다. 모든 가구에 2.5m의 높은 우물 천정 설계를 적용한 것도 특징이다.

또 수원지역 최초로 각 가구마다 현관 앞에 별도로 대형 창고 ‘비스포크 스토리지’를 설치·제공해 입주민들이 다양한 용도로 사용할 수 있도록 했다. 이를 통해 부피가 큰 각종 레저용품과 여가생활을 위한 물품 등을 정리 및 보관할 수 있다.

아울러 넉넉한 수납공간을 확보하기 위해 와이드 팬트리·드레스룸 및 붙박이장 등을 유상으로 선택할 수 있게 했다.

비스포크 스토리지
경기 수원시 장안구에 들어서는 ‘서광교 한라비발디 레이크포레’ 아파트 견본주택에 설치된 가구별 대형 창고’ 비스포크 스토리지’ 모습./HL디앤아이한라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