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리 불확실성에 파킹형 관심…KB자산운용 “단기자금도 수익률 비교해야”

47
금리 불확실성에 파킹형 관심…KB자산운용 “단기자금도 수익률 비교해야”

KB자산운용은 초단기채 상품인 ‘KBSTAR 머니마켓액티브 상장지수펀드(ETF)’와 ‘KB 머니마켓액티브 펀드’가 주목받고 있다고 15일 밝혔다.

먼저 ‘KBSTAR 머니마켓액티브 ETF’의 1개월, 3개월, 6개월 수익률은 각각 0.38%, 1.10%, 2.28% 등을 국내 증시에 상장된 파킹형 ETF 12개 가운데 1위를 차지하고 있다. 해당 ETF는 3개월 이내 초단기 채권에 투자하면서 적극적인 초과수익 추구 전략으로 상대적으로 성과를 낼 수 있다.

기초지수는 ‘KIS 시가평가 MMF 지수’다. 주로 3개월 이내 단기채권 및 기업어음(CP)에 70~80% 수준, 가격 변동성이 낮은 정기예금 등 현금성 자산에 20~30%를 투자한다.

ETF보다 펀드를 선호할 경우 ‘KBSTAR 머니마켓액티브 ETF’의 펀드 버전인 ‘KB 머니마켓 액티브 펀드’에 투자할 수 있다. 해당 펀드의 수익률은 1개월, 3개월, 6개월이 각각 0.37%, 1.09%, 2.31%다.

최근 금리 인하 관련 불확실성이 커지면서 상대적으로 안정적인 수익을 확보할 수 있는 단기채와 파킹형 상품에 투자자 관심이 쏠린다. 의도치 않게 상품에 투자하는 기간이 길어질 수 있는 만큼 단기채와 파킹형 상품도 수익률을 비교할 필요가 있다는 분석이다.

이석희 KB자산운용 연금WM본부장은 “단기 자금이라도 꼼꼼히 수익률을 비교하고 매매하는 투자자들이 늘어나는 추세”라며 “은행 정기예금은 약정된 기간을 채워야 이자를 모두 받을 수 있는 반면 KB자산운용의 파킹형 상품을 활용한다면 하루만 투자해도 MMF보다 높은 수익을 기대할 수 있다”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