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투운용, 미국 빅테크 TOP7 ETF 개인 순매수 500억 돌파

50
한투운용, 미국 빅테크 TOP7 ETF 개인 순매수 500억 돌파

한국투자신탁운용이 ‘ACE 미국빅테크TOP7 Plus 상장지수펀드(ETF)’가 올 들어 개인 누적 순매수 500억 원을 돌파했다고 13일 밝혔다.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ACE 미국빅테크TOP7 Plus ETF’는 올해 들어 519억 원의 개인 순매수가 이뤄졌다. 특히 1월 10일부터 전날까지 42거래일 연속 순매수가 이뤄지고 있다.

‘ACE 미국빅테크TOP7 Plus ETF’는 미국 나스닥 거래소에 상장된 빅테크 기업의 시가총액 상위 10개 종목을 편입하는 상품이다. 매그니피센트(M7)이라고 불리는 빅테크 종목들에 집중 투자하는 것이 특징이다.

전날 기준 엔비디아를 22.34%로 가장 많이 편입하고 있으며 아마존(15.91%), 마이크로소프트(14.81%), 구글(13.27%), 애플(12.78%), 메타 플랫폼스(12.70%), 테슬라(6.95%) 등도 높은 비중으로 편입했다.

한국투자신탁운용은 지난해 M7 종목이 평균 111% 폭등하며 올 들어 고점 논란이 이어져오고 있으나 여전히 이들 종목 중 일부가 저평가 상태라는 인식 속에 개인 순매수가 유입 중이라고 설명했다.

김승현 한국투자신탁운용 ETF컨설팅담당은 “지난해 급등세를 보인 M7 종목에 대한 고평가 논란과 함께 최근 일부 조정이 나타나기도 했으나 인공지능 기술 확산에 따른 빅테크 기업의 지속적인 성장 또한 부인할 수 없다”며 “탄탄한 이익 성장 구조와 공격적인 투자에 기반해 단순한 성장테마 이상으로 성장한 M7 종목들에 대한 압축투자를 ‘ACE 미국빅테크TOP7 Plus ETF’를 통해 할 수 있다”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