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CEO 작년 보수 얼마? 한종희 부회장 69억

99

김기남 상임고문 지난해 연봉킹…172억 수령

한종희 삼성전자 디바이스경험(DX) 부문장(부회장)과 경계현 반도체(DS) 부문장(사장)ⓒ삼성전자 한종희 삼성전자 디바이스경험(DX) 부문장(부회장)과 경계현 반도체(DS) 부문장(사장)ⓒ삼성전자

삼성전자 DX부문장인 한종희 부회장이 지난해 69억여원의 급여를 받은 것으로 나타났다. 2022년과 견줘 23억원 가량 늘어난 연봉이다.

12일 삼성전자 사업보고서에 따르면 한 부회장은 급여 14억6700만원, 상여 53억600만원, 기타 근로소득 1억3000만원 등 총 69억400만원의 보수총액을 받았다.

경계현 DS부문장(사장)의 경우 급여 12억500만원, 상여 11억900만원 등 총 24억300만원을 수령했다. 전년과 비교해 5억원 가량 줄었다.

노태문 MX사업부문장(사장)은 61억9300만원으로 이중 급여가 12억5400만원, 상여가 48억2400만원이었다. 전년과 견줘 21억원 늘었다.

박학규 CFO(부회장)는 37억9200만원을, 이정배 메모리사업부장(사장)은 27억1700만원을 각각 수령했다. 박 부회장은 1년 전 보다 18억원 늘었고 이정배 사장은 8500만원 줄었다.

SAIT(옛 삼성종합기술원)에서 퇴임한 김기남 고문은 172억6500만원을 수령, 회사 임직원 중 가장 많은 보수총액을 받았다. 그는 급여 16억8000만원, 상여 24억4500만원에 퇴직금으로 129억9000만원을 수령했다.

삼성SDI의 경우 최윤호 대표이사는 작년 29억5300만원의 보수를 받았다. 김종성 부사장은 15억6000만원을 수령했으며 전영현 부회장은 31억9400만원을 받았다.

삼성전기는 장덕현 사장이 13억8000만원을 수령했고 김두영 부사장은 29억6400만원을 받았다. 특히 김 부사장은 퇴직금으로 19억5700만원을 받았다.

이와 함께 배광욱 부사장은 10억200만원, 김성진 부사장과 김원택 부사장은 각각 9억8100만원, 9억7500만원이었다.

황성우 삼성SDS 사장은 지난해 16억7300만원의 보수총액을 받았다. 구형준 부사장은 12억2700만원을, 안정태 부사장은 10억9900만원을 수령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