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토부, 부동산 PF 위기 해소 나서···건설업계 릴레이 간담회 개최

136
사진국토교통부
[사진=국토교통부]

국토교통부가 건설경기 활성화를 목적으로 공적보증 확대·공사비 현실화 등 부동산 프로젝트파이낸싱(PF) 위기 해소에 나선다.

8일 오전 국토부는 서울 강남구 건설회관에서 업계 공감대 형성과 현장소통을 위해 릴레이 간담회를 개최한다. 이날 첫순서로 열리는 건설산업부문 간담회는 올해 초 발표된 ‘1·10대책’ 후속조치 일환이다.

건설업계 릴레이 간담회는 업계 공공기관 및 유관 단체들과 함께 건설산업 활력 회복과 PF 연착륙을 위한 지원방안을 논의할 예정이다.

먼저 건설산업연구원에서 ‘건설경기 및 부동산 PF시장의 현황과 전망’을 발표하고, 이어서 1.10 대책 주요  정책과제의 이행 현황을 점검할 예정이다.  

아울러 PF 사업의 원활한 자금조달을 위한 공적보증 확대방안과 함께 물가변동에 따른 공사비 상승으로 인한 공공공사 유찰과 민간공사 공사비 분쟁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공사비 현실화 방안 등도 논의한다.

박상우 국토교통부 장관은 “최근 건설산업 및 PF 시장에 대한 업계 애로사항을 듣고 해결 방안에 대해 소통할 수 있는 의미 있는 자리였다”며 “PF 경색과 공사비 상승 등으로 인한 건설사 애로가 해소될 수 있도록, 건설 활력 회복과 PF 연착륙을 위한 지원 방안을 관계 부처와 함께 적극 검토하겠다”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