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가세 2조3000억·소득세 6억 증가…국세 수입 3조원 ↑

63

2024022001010012425
기획재정부

부가가치세가 크게 늘면서 올 1월 국세 수입이 지난해 동월 대비 3조원 늘었다.

기획재정부가 29일 발표한 ‘2024년 1월 국세 수입 현황’에 따르면 지난달 국세 수입은 45조9000억원을 기록했다.

국세 중 가장 많이 늘어난 항목은 부가가치세로 2조3000억원 증가했다. 지난해 4분기 민간소비가 전년 동기 대비 1% 늘어난 결과다.

소득세는 취업자 수 증가, 금리 상승 등에 따라 6000억원 늘었다. 상용근로자수는 지난 2022년 12월 1587만명에서 지난해 12월 1626만명으로 2.5% 증가했다. 금리는 1년 만기 정기예금 기준 2021년 12월 1.79%에서 2022년 12월 4.63%로 158.7% 상승했다.

증권거래세는 증권거래대금 증가 등에 따라 1000억원 늘었다. 코스닥과 코스피 등 증권거래대금액은 지난 2022년 12월 247조1000억원에서 지난해 12월 358조4000억원으로 45% 올랐다. 상속·증여세는 2000억원 증가했고 관세 등은 전년 수준을 유지했다. 법인세는 9월 결산법인 환급액 증가 등으로 2000억원이 줄었다.

기재부 관계자는 “1월만 보면 국세 수입이 양호한 수준으로 들어오고 있다고 볼 수 있다”면서도 “3월 법인세와 5월 종합소득세 등을 토대로 연 누적 등을 내다볼 수 있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