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은행, 30억 달러 규모 글로벌본드 발행…”SSA 발행전략 도입”

96

산업은행 제공
서울 여의도 산업은행 본점 전경. /산업은행

산업은행은 지난 6일 국내 최초로 정부·국제기구·기관(SSA) 발행 전략을 적용해 각국 중앙은행 등 초우량 투자자를 대상으로 30억 달러 규모의 글로벌본드를 발행했다고 14일 밝혔다. 오는 15일 대금결제 등이 최종 완료될 예정이다.

SSA는 수요 예측 기간을 확대하고, 처음부터 목표 발행금리 수준을 명확히 제시하는 전략이다. 주로 국제기구·각국 정책금융기관이 사용한다.

이번 채권은 3년 만기 17억5000만 달러와 5년 만기 12억5000만 달러로 구성된 듀얼 트랜치(Dual Tranche) 구조의 고정금리 채권 형태다.

이번 발행은 최초제시금리(IPG) 제시·수요예측 기간 확대 등 SSA 발행전략을 한국계 기관 중 최초로 도입한 것이다. 최종 발행 금리 예측가능성을 높이고 아시아 대표 정책금융기관으로서 산업은행의 지위를 확인했다는 평가다.

SSA 발행 방식을 선호하는 각국 중앙은행·국제기구 등 구미주계 중심 초우량 투자자들의 높은 참여를 유도했고, 한국물은 우량 SSA들과 같은 프라이싱 전략으로 발행할 수 있다는 것을 증명했다.

가산금리 수준 또한 유통금리 대비 낮은 수준이다. 산업은행 관계자는 “이번 SSA 발행전략 도입이 단순한 발행 방식의 변경이 아닌 새로운 시장 개척 및 한국계 기관 발행 위상 강화의 의미를 보여주는 것”이라며 “앞으로도 대표 정책금융기관으로서 한국물에 대한 안전자산 인식 제고 및 벤치마크(Benchmark) 수립을 통해 한국계 기관의 해외채권 발행시장을 선도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