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시멘트 생산량 20억톤 돌파…1억 가구 아파트 맞먹어

115

한국시멘트협회

지난해 국내 시멘트 누적 생산량이 20억톤을 돌파했다. 이는 무려 1억 가구가 사용할 수 있는 양이다.

25일 한국시멘트협회는 2022년 말 기준으로 국내 시멘트 업계의 누적 생산량이 20억8만7378톤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1958년부터 공식적으로 통계를 집계한 이래 66년 만이다. 삼표시멘트, 쌍용C&E, 한일시멘트, 아세아시멘트, 성신양회 등 주요 7개사의 누적 생산량이 약 18억5000만톤이었으며 고려, 한국C&T, 대한시멘트 등의 누적 생산량은 1억5000여만톤 규모다.

공급 면적 기준 102.5㎡(30평형대) 아파트 1가구를 짓는데 약 20여톤의 시멘트로 계산했을 시 20억톤은 약 1억 가구가 살 수 있는 아파트를 구축할 수 있는 양이다.

협회에 따르면 1958년에 약 26만톤을 생산한 이래 1964년 연간 100만톤 생산에 성공했으며, 1967년 1000만톤, 1978년에는 1억톤을 달성했다. 2003년에는 누적 생산량 10억톤을 돌파한 바 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