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수부, 수산식품 수출대전 개최…수출탑 기업·유공자 포상

166

수출상황 점검회의 열고 수출 전략 논의

지난해 수산식품 수출대전에서 조승환 해양수산부 장관이 격려사를 하고 있다. ⓒ해양수산부 지난해 수산식품 수출대전에서 조승환 해양수산부 장관이 격려사를 하고 있다. ⓒ해양수산부

해양수산부(장관 조승환)는 수산식품 수출업체를 격려하기 위해 27일 서울 aT센터에서 ‘2023년 수산식품 수출대전’을 개최한다.

행사에서는 수산식품 수출업체를 대상으로 수출공로탑, 수출유공자 표창을 수여한다. 수출공로탑(이하 수출탑)은 1백만 달러 이상 수출을 달성한 총 34개 업체가 이름을 올렸다.

김 수출 1조 원 달성에 이바지한 (주)사조대림, 에스시디디(주)는 2000만 달러 수출탑 수상한다. 신라교역(주)은 7000만 달러 수출탑을, ㈜제이케이글로벌, (주)홍리물산, (주)한마루는 각각 1000만 달러 수출탑을 수상한다.

해수부 장관 표창은 해외시장을 다변화해 수산식품 수출 확대에 공헌한 수출업체 홍일식품, 섬전복(영), 보고푸드(주) 등 수출업체 11개 사와 수출지원 관계기관인 (사)한국수산무역협회, 수협중앙회,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한국해양수산개발원 등 5개 기관 관계자가 받을 예정이다.

이와 함께, 지난 10월 19일부터 12월 4일까지 수출 가능성이 큰 국내 수산식품을 발굴하기 위해 진행한 ‘수출브랜드 대전’의 시상식도 진행한다.

라임과 불닭 등 특별한 풍미를 입혀 조미김을 스낵(과자)화한 한울식품의 ‘Seariousnacks’ 등 4개 브랜드가 해수부 장관상 등 수상한다.

한편, 행사에 앞서 해수부와 수산식품 수출원팀은 행사 참여업체들과 함께 수출상황 점검회의를 열고, 수출 확대 전략 등을 논의할 예정이다.

조승환 해수부 장관은 ”한 해 동안 우리 수산식품 수출업체들이 흘린 땀과 노력이 김 수출 1조 원 달성 등 수출실적의 결실로 돌아왔다”며 “새해에도 수출 확대를 위한 모든 자원을 가용하고 기업 애로사항도 적극 해소하는 등 수출목표를 달성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