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월 생산자물가 0.4%↓…농산물 가격 하락에 두 달째 내림세

81

ⓒ한국은행 ⓒ한국은행

지난달 농·축산물 가격이 내리면서 생산자물가가 두 달 연속 하락세를 이어갔다.

21일 한국은행에 따르면 지난달 생산자물가지수는 121.06으로 전월 대비 0.4% 내리며 두 달 연속 하락세를 보였다.

품목별로 전월 대비 등락률을 살펴보면 농림수산품이 2.7% 하락했다. 수산물(3.8%)이 올랐지만 농산물(-4.9%)과 축산물(-2.3%)이 내린 영향이다.

공산품도 0.7% 하락했다. 음식료품(0.1%) 등이 올랐지만, 석탄및석유제품(-5.5%), 화학제품(-0.9%) 등이 내리면서다.

전력·가스·수도·폐기물은 0.7% 상승했다. 산업용전력이 4.6% 오른 영향이다.

서비스는 음식점및숙박서비스(0.1%) 등이 올랐지만 부동산서비스(-0.1%) 드잉 내리면서 보합을 나타냈다.

수입품을 포함해 가격 변동을 측정한 국내 공급물가지수는 전월 대비 1.1% 하락했다. 원재료(-4.0%), 중간재(-0.8%), 최종재(-0.8%)등이 모두 내렸다.

국내 출하에 수출품까지 합한 11월 총산출물가지수는 전월 대비 1.2% 하락했다. 서비스가 보합인 가운데 농림수산품(-2.6%), 공산품(-1.9%) 등이 내린 영향이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