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은행, 최고 연 5.5% 금리 ‘전북도민 우대 적금’ 특판

142

ⓒ전북은행 ⓒ전북은행

전북은행은 전북특별자치도 출범 ‘D-30일’을 기념해 최고 연 5.5% 금리를 제공하는 ‘전북특별자치도 동행적금’을 특별 판매한다고 19일 출시했다.

이번 상품은 내년 1월 말까지 2024좌 한정 판매한다. 영업점 창구에서 가입할 수 있으며 가입기간은 12개월, 불입액은 월 5만원에서 50만원까지다. 1인 1계좌로 최고 연 5.5% 금리를 제공한다.

기본 금리는 연 4.00%이며, 가입 시 자택 또는 직장 주소가 전북(전북특별자치도)인 경우 연 1.00%, 전북은행 입출금계좌로 6회 이상 자동이체 납부 시 연 0.30%, 마케팅 동의 시 연 0.20%로 최고 연 1.50% 금리 우대를 제공한다.

또한 전북특별자치도의 성공적인 출범을 기원하며 전북의 미를 시각화한 전북특별자치도 출범기념 전용통장으로 발급된다. 판매 첫 날 김관영 전북도지사가 ‘전북특별자치도 동행적금 제1호 가입’을 통해 출시를 기념했다.

전북은행 관계자는 “전북특별자치도 출범을 환영하며 성공적인 정착을 진심으로 기원한다”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