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도, 신제품 타임피스 바론첼리 크로노그래프 문페이즈

127

스위스 워치 브랜드 미도에서 고도의 전문성을 모던함으로 구현한 타임피스인 바론첼리 크로노그래프 문페이즈를 선보인다.

사진=미도
사진=미도

이번 컬렉션은 크로노그래프, 문페이즈, 캘린더와 같은 실용적인 컴플리케이션으로 더욱 돋보이며, 네이비 블루에 러버 스트랩을 채택하여 컨템포러리 감성을 더한다.

42mm의 직경에 광택 스틸 케이스로 두개의 푸시 버튼으로 크로노그래프를 작동할 수 있으며, 투명한 사파이어 케이스백을 통해 정교하게 장식된 칼리버 60의 컴포넌트를 감상할 수 있다.

오랜 전문성의 역사가 바탕이 되는 미도는 넉넉한 파워리저브와 니바크론 밸런스 스프링 덕분에 안정적이고 정확하다.

사진=미도
사진=미도

다이얼 12시 방향에는 요일 및 월이 표시되고, 6시 방향에는 황금빛 달과 별의 문페이즈, 9시 방향에는 스몰 세컨즈와 24시간으로 디스플레이를 완성한다.

카운터 엣지, 마킹, 각면 처리된 인덱스, 다이아몬드 폴리싱 및 샌드 블래스트 마감 처리된 핸즈 등 모든 디스플레이 요소가 실버로 마감됐다.

양면 방사 방지 코팅 처리된 사파이어 크리스탈은 완벽한 가독성을 보장한다.

사진=미도
사진=미도

바론첼리 크로노그래프 문페이즈는 화이트 다이얼의 나토 스트랩 버전과 함께 출시됐으며, 가까운 미도 매장을 통해 만나볼 수 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