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0년 전통 세정그룹, 새로운 도약 선포하다

417
/사진=세정
/사진=세정

패션기업 세정(회장 박순호)이 7월1일 창립 50주년을 맞이하여 부산 롯데호텔에서 기념 행사를 개최했다. 이 행사는 100년 기업을 목표로 하는 새로운 비전 선포의 장이 되었다.

1974년 동춘섬유공업사로 시작한 세정은 첫 브랜드 ‘인디안’ 론칭을 시작으로 국내 패션 산업을 선도해 왔다. 현재는 8개 계열사와 850여 명의 임직원을 두고, 12개 브랜드를 전개하는 국내 대표 패션 유통 및 라이프 스타일 그룹으로 자리 잡았다. 그 중심에는 품질을 최우선으로 하는 경영 전략이 자리잡고 있다.

이번 창립 기념식에서 세정은 ‘삶의 변화를 주도하는 글로벌 라이프 스타일 매니지먼트 그룹’으로서의 새로운 비전을 발표했다. 이를 위해 세정은 외부 전문가와의 협력, AI 및 디지털 신기술 선제 도입, 글로벌 브랜드 육성, 나눔과 상생의 경영을 주요 전략으로 설정했다. 이러한 전략은 비즈니스 확장과 함께 브랜드의 글로벌 경쟁력 강화를 목표로 한다.

/사진=세정
/사진=세정

기념식에는 박순호 회장과 박이라 사장 등 경영진을 비롯해 임직원, 매장 점주 등이 참석했다. 박 회장은 50년 전의 창립 당시를 회고하며, IMF와 글로벌 경제 위기, 코로나19 등의 도전을 기회로 전환한 세정의 직원들과 협력업체에 감사의 뜻을 표했다. 또한, 고객들의 변함없는 사랑에 감사의 말을 전하며, 앞으로도 고객에게 사랑 받는 기업으로 성장하기 위한 노력을 계속해 나갈 것임을 강조했다.

세정그룹은 다양한 브랜드를 전개하며 국내 패션산업에 큰 영향을 미치고 있으며,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해 ‘세정나눔재단’을 설립하는 등 나눔 문화 확산에도 기여하고 있다. 박순호 회장은 나눔 문화 확산에 앞장서며 여러 사회적 기여 활동을 통해 고액기부자 모임 ‘아너소사이어티’에도 참여하는 등 사회적 책임을 실천하고 있다.

세정그룹의 50주년 기념식은 단순한 행사를 넘어, 한 세기를 향한 새로운 비전과 도약의 시작을 알리는 중요한 계기가 되었다. 이번 행사를 통해 세정그룹은 글로벌 시장에서의 입지를 더욱 공고히 하며, 다가오는 미래를 선도하는 글로벌 라이프 스타일 매니지먼트 그룹으로 거듭날 것으로 기대된다.

/사진=세정
/사진=세정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