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르쉐, 상하이서 맞춤 제작 파나메라 터보 ‘존더분쉬’ 공개

123

포르쉐가 3세대 신형 파나메라를 기반으로 더욱 특별하게 제작한 전 세계 단 한 대 뿐인 파나메라 터보 존더분쉬 모델을 공개했다고 28일 밝혔다.

포르쉐 익스클루시브 매뉴팩쳐의 존더분쉬(Sonderwunsch) 프로그램으로 작은 디테일까지 맞춤 제작된 파나메라 터보 존더분쉬는 고객이 꿈 꾸는 철저히 개인화된 차량을 현실로 만든다.

3세대 신형 파나메라는 다양한 컬러, 실내 디자인 및 장식 등 디테일을 통해 모던 럭셔리의 한 형태인 개인화의 영역을 더욱 확장한다. 포르쉐는 개인적인 드림 카에 대한 더 높은 기대를 가진 고객을 대상으로 맞춤 제작의 최상위 단계인 존더분쉬 프로그램을 제공한다. 이는 컬러 및 소재에 대한 컨설팅부터 플래닝, 전문가 실행, 모델 제작 과정을 모두 포함한다.

파나메라 터보 존더분쉬 (사진=포르쉐)

포르쉐 익스클루시브 매뉴팩처는 체스트넛 컬러를 띠고 바이올렛 컬러 톤을 가진, 특수 제작된 레블론 바이올렛 메탈릭 (Leblon Violet Metallic) 중심의 투 톤 컬러로 차량을 마감했다. 스타일 포르쉐 및 익스클루시브 매뉴팩처 전문가들의 정교한 기술로 차량의 하단부는 자연스럽게 솔리드 블랙 컬러로 이어진다.

도어 실과 전후면 스포일러 립은 솔리드 블랙 컬러, 틴팅 처리된 헤드라이트와 테일 라이트 및 윈도우에도 동일한 컬러가 이어지며, 테일 파이프는 브론자이트 (Bronzite) 컬러로 마감했다. 파나메라 터보 존더분쉬의 클리어 코트 (Clear Coat)에는 실제 기화된 금 조각이 함유되어 더 심도 깊은 프리미엄 외관을 연출한다.

파나메라 터보 존더분쉬 (사진=포르쉐)

외관의 존더분쉬 로고에는 새롭게 개발된 아비움 메탈릭 (Avium Metallic) 컬러의 핀 스트라이프 패턴이 적용되고, 중앙 잠금 장치가 장착된 21인치 휠과 사이드 윈도우 프레임 역시 동일한 컬러로 마감된다. 장인정신과 섬세한 디테일은 후면의 로고에서 분명하게 드러난다.

포르쉐 익스클루시브 매뉴팩처와 포르쉐 클래식은 숙련된 장인정신으로 스포츠카를 향상시키고 복원한다. 포르쉐는 공동창조(Co-Creation) 전략의 일환으로, 70년대 후반의 전설적인 존더분쉬 프로그램을 새롭게 재해석한다. 이 프로그램을 통해 고객과 공동으로 제작하고 포르쉐가 전문적으로 생산하는 단 하나 뿐인 차량을 제작할 수 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