혼다, 전동화 모빌리티 라이프를 완성하는 ‘서스테이나-C 컨셉’·’포켓 컨셉’ 공개

124
혼다, 전동화 모빌리티 라이프를 완성하는 ‘서스테이나-C 컨셉’·’포켓 컨셉’ 공개
혼다 서스테이나-C 컨셉·포켓 컨셉. 김학수 기자

2023 일본 모빌리티 쇼(Japan Mobility Show 2023)에 참가한 혼다(Honda)가 일상 속에서의 ‘전동화 모빌리티’를 완성하는 컨셉 모델 ‘서스테이나-C(Sustaina-C)’와 라스트 마일을 책임질 전기 스쿠터 컨셉, ‘포켓(Poket)’을 공개했다.

이번에 공개된 서스테이나-C와 포켓은 모두의 호감을 자아내는 귀여운 외과 붉은색 차체가 시선을 집중시키며 실용적인 패키징을 통해 ‘차량의 가치’를 한껏 끌어 올린다.

먼저 소형 해치백 형태를 앞세운 서스테이나-C는 혼다가 2020년부터 주요 시장에 투입했던 소형 전기차, 혼다-e에 적용되었던 디자인 기조를 바탕으로 귀여운 외형, 그리고 독특한 디테일을 곳곳에 더했다.

혼다, 전동화 모빌리티 라이프를 완성하는 ‘서스테이나-C 컨셉’·’포켓 컨셉’ 공개
혼다 서스테이나-C 컨셉. 김학수 기자

원형의 헤드라이트, 독특한 프론트 패널은 물론이고 흰색의 루프 패널, 클래딩 가드, 그리고 모두의 시선을 집중시키는 보닛 위의 독특한 연출 요소들이 곳곳에 자리해 특별한 매력을 자아낸다.

서스테이나-C는 컨셉 모델인 만큼 실내 공간과 차량의 기본적인 기술 사양은 따로 언급되지 않았으나 혼다는 ‘도심 속에서의 EV 라이프’를 구현하기에 최적의 솔루션임을 자신했다.

서스테이나-C와 함게 합을 맞추며 ‘라스트 마일’에 사용될 포켓은 작은 체격의 전기 스쿠터의 형태를 갖췄고, 독특한 디자인 및 배터리와 시트가 일체된 구성으로 활용성을 더한다.

혼다, 전동화 모빌리티 라이프를 완성하는 ‘서스테이나-C 컨셉’·’포켓 컨셉’ 공개
혼다 서스테이나-C 컨셉·포켓 컨셉. 김학수 기자

여기에 언제든 서스테이나-C의 트렁크에 언제든 적재할 수 있도록 작은 크기를 갖췄다. 다만 디자인 외의 요소, 즉 주행 성능이나 배터리 용량, 주행 거리 및 가격 등의 상세한 내용은 따로 언급되지 않았다.

혼다는 이번 모빌리티 쇼에서 서스테이나-C와 포켓을 공개가 단순히 매력적인 디자인, 그리고 과거를 현재, 미래로 가져오는 것 외에도 ‘전동화 로드맵’의 방향성을 품고 있다고 밝혔다.

혼다, 전동화 모빌리티 라이프를 완성하는 ‘서스테이나-C 컨셉’·’포켓 컨셉’ 공개
혼다 포켓 컨셉. 김학수 기자

혼다는 브랜드의 공식 채널을 통해 두 컨셉 모델은 ‘전동화 라이프’의 완성 외에도 ‘소재’의 활용에 대해서도 새로운 비전을 언급했다. 실제 두 컨셉 모델에는 재활용 및 재사용 아크릴 수지를 통해 ‘자원순환’을 구현했다.

한편 혼다는 이번 2023 일본 모빌리티 쇼에서 모터사이클과 자동차는 물론 항공기 등을 포함하는 폭넓은 라인업과 함께 브랜드의 다채로운 기술 및 컨셉 모델들을 전시해 브랜드의 미래를 예고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