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쯔다, 일본 모빌리티 쇼에서 차세대 소형 스포츠카 ‘아이코닉 SP 콘셉트’ 공개

283

마쯔다는 25일 일본 도쿄에서 열리는 재팬 모빌리티 쇼(Japan Mobility Show 2023)에서 새로운 콘셉트카를 공개했다.

아이코닉 SP(Iconic SP) 콘셉트로 소개된 콘셉트카는 마쯔다의 소형 스포츠카의 미래가 무엇을 의미할 수 있는지에 대한 정보를 제공한다. 

MX-5의 차세대 모델로 개발될 것으로 알려진 아이코닉 SP 콘셉트는 2개의 로터를 가진 파워트레인을 갖춘다. ‘2 로터 로터리 EV 시스템’으로 설명된 이 시스템은 수소 연료를 사용하는 것과 함께 순수 전기 모드로도 작동할 수 있다.

출력은 370마력으로 알려졌으며, 차량이 예비 동력원의 역할을 해 일주일 이상 가정에 충분한 전기를 공급할 수도 있다. 콘셉트카의 배터리 팩 기가 얼마나 되는지 하이브리드 시스템이 사용하는 전기 모터의 개수는 아직 구체적으로 밝혀지지 않았다.

외관은 유연한 곡선과 간결한 선을 강조하는 레드 컬러의 음영을 보여준다. 단순하고 신선한 디자인 컨셉은 팝업 헤드라이트와 스마일 그릴을 현대적으로 해석한 전면부에서 가장 분명하게 드러난다.

아이코닉 SP 콘셉트는 길이 4,180mm, 너비 1,850mm, 휠베이스 2,590mm, 높이 1,150mm를 자랑한다. 이는 현재의 MX-5보다 더 긴 차체를 보여주며 추가된 크기와 더불어 두 가지의 하이브리드 파워트레인을 탑재해 무게는 1,450kg를 갖춘다.

마쯔다의 대표이사이자 최고경영자(CEO)인 마사히로 모로는 콘셉트카 공개 현장에서 “우리는 자동차를 사랑하는 회사로서, 우리의 팬뿐만 아니라 같은 목표를 공유하는 파트너들과 함께 미래를 형성하는 데 전념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현재 MX-5는 4세대로 진화해 2015년 출시된 이후 지속적인 업데이트를 진행해오고 있다. 

-MOTORDAILY-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