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MW, 대표 플래그십 ‘2024 뉴 7시리즈’ 사전 예약 개시

83

BMW 코리아가 10월 17일 오후 3시부터 온라인 판매 채널인 BMW 샵 온라인에서 2024년형 뉴 7시리즈의 사전예약을 시작한다고 10일 밝혔다.

BMW 코리아는 럭셔리 플래그십 세단 뉴 7시리즈의 2024년형 라인업에 다양한 모델을 추가하면서, 고객 선호도를 반영해 편의사양을 구성함으로써 선택의 폭을 한층 넓혔다. 또한 한시적으로 선보이는 리미티드 모델을 통해 특별함을 더했다.

먼저 순수전기 모델 뉴 i7의 라인업에 시스템 합산 최고출력 659마력을 발휘하는 고성능 M 모델 ‘뉴 i7 M70 xDrive’와 최고출력 455마력 후륜구동 모델인 ‘뉴 i7 eDrive50’ 및 ‘뉴 i7 eDrive50 리미티드’가 추가된다. 국내 기준으로 인증 받은 복합 1회 충전 주행거리는 뉴 i7 M70 xDrive가 391km, 뉴 i7 eDrive50가 455km다.

내연 기관 라인업에서는 가솔린 사륜구동 모델 ‘뉴 740i xDrive’ 및 ‘뉴 740i xDrive 리미티드’가 높은 기대에 부응해 첫 선을 보이며, 디젤 모델인 ‘뉴 740d xDrive’도 출시된다. 플러그인 하이브리드(PHEV) 모델 ‘뉴 750e xDrive’ 역시 2024년형 모델로 거듭난다.

BMW 뉴 7시리즈 라인업 중 뉴 740d xDrive는 M 스포츠 단일 트림으로 선보이며, 뉴 i7 eDrive50 M 스포츠와 740i xDrive M 스포츠는 일반 모델과 리미티드 모델 2가지 트림으로 선보여 선택의 폭을 넓혔다.

2024년형 뉴 7시리즈의 가격은 트림에 따라 뉴 740d xDrive M 스포츠가 1억4천990만 원, 뉴 740i xDrive M 스포츠는 1억5천500만 원~1억8천만 원선이며, 뉴 750e xDrive는 1억9천200만 원~2억500만 원선이다.

순수전기 모델인 뉴 i7의 가격 역시 트림에 따라 뉴 i7 eDrive50 M 스포츠가 1억6천만 원~1억8천500만 원선, 뉴 i7 xDrive60는 2억700만 원~2억2천만 원선, 뉴 i7 M70 xDrive는 2억3천만 원~2억4천만 원선으로 책정될 예정이다.

이번 사전예약은 ‘BMW 샵 온라인’에서 진행되며, 보다 자세한 내용은 BMW 커뮤니케이션 센터로 문의하면 된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