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오롱모터스, 강원 지역 최대 규모 BMW·MINI 강릉 전시장 운영

264

코오롱모터스가 강원 지역 최대 규모의 ‘BMW·MINI 강릉’ 전시장을 7일 개소했다.

강원 강릉시 교동에 문을 연 신규 전시장은 연면적 2408㎡ 규모 지상 3층 건물로 조성돼 강원지역 최대 규모 복합 전시장이다.

먼저 BMW·MINI 강릉 전시장은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순수전기 모델 등 전동화 모델과 7시리즈·8시리즈·X7·XM 등 고급 모델에 특화된 전시장이다. BMW와 MINI의 다채로운 전동화 및 럭셔리 클래스 차량을 한 자리에서 살펴보고 경험할 수 있다.

여기에 넉넉한 주차장과 VIP 고객을 위한 전용 프라이빗 상담공간을 마련해 보다 편리한 방문을 돕는다. BMW가 새롭게 선보이는 차세대 전시공간 콘셉트인 ‘리테일 넥스트’가 적용돼 고객 누구나 부담 없이 내방해 갤러리에 온 듯한 편안하고 자유로운 환경에서 차량을 접할 수 있다.

또한 차종별 시승 코스를 보유했다. 8월 중순부터 올해 연말까지 코오롱 모터스를 통해 BMW 및 MINI 순수 전기차 모델을 출고한 고객에게는 무료 충전 서비스를 제공한다.

BMW·MINI 강릉 전시장은 속초, 양양, 동해, 삼척 등 인접 도시로부터의 방문이 용이해 태백산맥 너머 위치한 영동 지역의 수요를 해소하고 고객 편의성을 강화하는 거점 역할을 할 것으로 예상된다.

코오롱모터스는 8월 내로 같은 장소에 서비스센터까지 개소해 BMW·MINI 전시장과 서비스 센터를 아우르는 복합 거점을 구축해 영동 지역 서비스 인프라를 확충할 예정이다.

동아닷컴 정진수 기자 brjeans@donga.com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