폭스바겐코리아, 침수 피해차량 지원 서비스 운영… 무상견인·수리비 할인 등 제공

139

폭스바겐코리아는 장마철 침수피해를 입은 소비자를 위해 침수 피해차량 지원 서비스를 운영한다고 17일 밝혔다.

침수 피해로 운행이 불가능한 차량을 대상으로 무상견인을 지원하고 무상 딜리버리와 수리기간 발생한 교통비(최대 5만 원) 지원 등의 서비스를 제공하기로 했다. 자차보험 미가입 침수 피해차량 고객을 대상으로는 공식 서비스센터에서 수리비 30%(부품)를 지원한다.

이번 침수 피해차량 지원 서비스는 다음 달 말까지 전국 33개 공식 서비스센터에서 이뤄진다.

동아닷컴 김민범 기자 mbkim@donga.com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