벤츠, 산학협력 우수 교육생… 독일본사 견학 지원

128

메르세데스-벤츠 사회공헌위원회는 제16기 ‘메르세데스-벤츠 모바일 아카데미’ 우수 수료 대학생 11명을 대상으로 5박 7일간 독일 본사 탐방을 진행했다고 14일 밝혔다.

메르세데스-벤츠 본사 탐방은 자동차학과 대학생을 대상으로 진행하는 산학협력 프로그램, ‘모바일 아카데미’의 커리큘럼으로 우수한 학생들을 선발해 자동차 시설 체험과 미래 진로를 탐색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

올해 탐방에는 새로운 메르세데스-벤츠 공장 시설을 견학할 기회도 추가됐다. 참가 학생들은 ▲지난 2020년 진델핑겐(Sindelfingen)에 설립된 스마트 공장 ‘팩토리56(Factory 56)’을 방문해 미래형 탄소 중립 생산 시설과 최신 공정을 둘러보고 ▲‘AMG 팩토리’를 찾아 숙련된 장인이 엔진을 제작하는 과정을 살펴봤다고 한다.

▲본사 글로벌 트레이닝 센터를 방문해 세일즈 및 서비스 전문가 양성을 위한 증강현실 기반 교육 시스템을 체험했고, ▲메르세데스-벤츠 박물관에서는 130여 년간의 브랜드 역사를 경험했다.

스테판 알브레히트 메르세데스-벤츠 사회공헌위원회 위원은 “이번 메르세데스-벤츠 독일 본사 탐방이 국내 자동차 인재들이 세계 시장에서 인정받는 전문가로 성장하는 데 좋은 자양분이 되기를 바란다. 메르세데스-벤츠 사회공헌위원회는 앞으로도 모바일 아카데미 프로그램의 지속적인 발전을 통해 더 많은 글로벌 자동차 인재들을 육성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전했다.

동아닷컴 김상준 기자 ksj@donga.com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