볼보자동차, 디지털 서비스 고도화…“업계 최고 수준 고객 만족 선사”

225
[사진제공=볼보자동차]
[사진제공=볼보자동차]

【투데이신문 박나래 기자】 미래 모빌리티 산업이 ‘소프트웨어 중심 자동차(Software Defined Vehicle, SDV)’로 전환되면서 고객 경험의 양상 또한 변화하고 있다. 

기존의 자동차는 주행 성능과 승차감, 안전성 등 하드웨어가 중심이지만 이제는 무선 업데이트(OTA), 정보통신 기술을 기반으로 한 각종 인포테인먼트 등 소프트웨어 중심의 디지털 서비스도 차량 선택의 중요 요소로 자리잡고 있다. 

이에 따라 완성차 브랜드들은 차량 탑승자에게 보다 개인화되고 고도화된 디지털 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소프트웨어 분야에 적극 투자하고 있다. 볼보자동차는 역시 한국 시장에 특화된 차별화된 디지털 서비스로 독보적인 고객 경험을 선사하고 있다.

특히 원격으로 차량 성능을 업데이트하는 OTA(Over The Air)는 SDV의 핵심 중 하나다. 볼보자동차는 2023년식 모든 차종에 15년 무상 OTA 업데이트 서비스를 제공하는 유일한 브랜드다. 지속적인 차량 업데이트로 업계 최고 수준의 고객 만족을 제공한다는 설명이다. 

실제 볼보자동차는 컨슈머인사이트 2022 자동차 기획조사에서 제품 만족도(TGR) 및 AS 만족도 1위, 초기품질 만족도 및 내구품질 만족도 유럽 브랜드 1위를 차지했다. 

최근에는 무선 업데이트를 통해 애플 카플레이 사용자 경험을 더욱 개선했다. 내비게이션, 통화 등 애플 카플레이의 정보가 중앙 디스플레이뿐만 아니라 계기판 디스플레이에도 연동 돼 편리하면서 안전한 주행이 가능하도록 제작했다. 

또 새롭게 개선된 애플 카플레이 타일은 다양한 멀티미디어 정보를 지원해 음악의 재생과 일시 중지, 건너뛰기 등의 기능을 더욱 손쉽게 이용할 수 있도록 했다. 

이밖에 볼보자동차는 300억원을 투자해 티맵 모빌리티와 ‘통합형 티맵 인포테인먼트 서비스’를 공동개발했다. 

해당 서비스는 내비게이션 앱을 이용하기 위해 스마트폰을 별도로 연결해야 하는 불편함을 없앤 것이 특징이며 스마트한 디지털 경험을 제공한 ‘모범 사례’로 꼽히기도 했다. 

운전자는 통합형 티맵 인포테인먼트 서비스를 통해 발화어(아리아)를 이용한 음성 명령으로 길 안내는 물론 정보 탐색, 음악 재생 등 다양한 인포테인먼트 서비스를 편리하게 조작 및 이용할 수 있다. 

서비스의 한국어 음성 인식률이 96%에 달해 보다 편리한 활용이 가능하며 향후 인카 페이먼트(In-Car Payment), OTT 서비스 등 다양한 미디어 스트리밍 기능도 추가할 계획이다. 현재 해당 서비스는 2023년식 볼보자동차 전 차종에 기본 탑재돼 있다.

이밖에도 볼보자동차는 카카오톡을 통해 실시간 서비스센터 방문 예약 및 사고수리 상담이 가능한 ‘실시간 카카오 예약 상담톡’ 서비스를 수입차 브랜드 최초로 도입, 애프터서비스 부문에서도 원활한 고객 경험을 구축하고 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