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럭 적재함 측면 미닫이-여닫이 다 되는 문 개발

140
현대자동차그룹이 23일 공개한 미닫이와 여닫이가 모두 되는 차량 적재함의 이미지. 위 사진의 트럭 적재함은 측면부가 미닫이 
방식으로 열리고 있다. 아래 사진은 같은 트럭의 적재함 문짝이 여닫이 방식으로 개방되는 모습. 현대자동차그룹 제공현대자동차그룹이 23일 공개한 미닫이와 여닫이가 모두 되는 차량 적재함의 이미지. 위 사진의 트럭 적재함은 측면부가 미닫이 방식으로 열리고 있다. 아래 사진은 같은 트럭의 적재함 문짝이 여닫이 방식으로 개방되는 모습. 현대자동차그룹 제공

현대자동차와 기아는 트럭 적재함 측면부의 문을 미닫이와 여닫이로 모두 사용할 수 있는 ‘단차 없는 스윙&슬라이딩 도어 기술’을 독자 개발했다고 23일 밝혔다. 적재함 측면의 문 2개를 평소에는 미닫이로 사용하다가 큰 물건을 싣거나 내릴 때는 여닫이 방식을 선택해 이용할 수 있게 하는 기술이다.

현재 상용화된 소형 트럭의 적재함 측면은 대부분 양쪽으로 밀어 여닫는 방식이다. 일정 크기 이상의 물품을 내리려면 후방에 있는 문짝을 이용해야 했다.

물류 배송기사를 비롯한 이용자들 중에서 ‘문을 여는 방식’에 대한 개선 요구가 많아 이를 반영해 개발하게 됐다는 설명이다. 해당 기술은 향후 특정 쓰임새에 맞춤형으로 제작되는 ‘목적 기반 모빌리티(PBV)’에도 적용될 것으로 전망된다.

현대차·기아는 해당 기술에 대한 특허출원을 최근 완료했다. 내구성과 성능에 대한 테스트를 거쳐 양산 여부를 검토할 예정이다.

한재희 기자 hee@donga.com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