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기아, 아시아개발은행 연차총회에 전기차 지원

69
14일 서울 중구 은행연합회에서 현대차그룹 신승규 전무(왼쪽), 문지성 기획재정부 ADB 연차총회 준비기획단장이 ‘제56차 아시아개발은행 연차총회 차량 지원 MOU’를 체결한 뒤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 = 현대차그룹 제공)
14일 서울 중구 은행연합회에서 현대차그룹 신승규 전무(왼쪽), 문지성 기획재정부 ADB 연차총회 준비기획단장이 ‘제56차 아시아개발은행 연차총회 차량 지원 MOU’를 체결한 뒤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 = 현대차그룹 제공)

[AP신문 = 배두열 기자] 현대자동차·기아가 오는 5월 2일부터 5일까지 인천 송도 컨벤시아에서 개최되는 ‘제56차 아시아개발은행(ADB) 연차총회’의 공식 의전 차량을 지원한다.

현대차와 기아는 14일 서울 중구 은행연합회에서 기획재정부 ADB 연차총회 준비기획단과 제56차 아시아개발은행 연차총회 차량 지원에 관한 MOU를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현대차그룹 신승규 전무와 문지성 기획재정부 ADB 연차총회 준비기획단장 등이 참석했다. 

현대차·기아는 아시아개발은행 연차총회 공식 차량으로 ▲아이오닉5 20대 ▲아이오닉6 2대 ▲EV6 32대 등 총 54대를 제공, 성공적인 연차총회 개최를 위해 각국 주요 인사의 의전 및 행사를 지원할 계획이다. 

아시아개발은행은 아시아·태평양 지역의 경제개발 및 경제협력 증진을 목적으로 1966년 설립된 국제금융기구로, 아태지역 국가들을 비롯해 한국, 미국, 중국, 일본 등 68개국이 회원국으로 참여하고 있다.

올해로 56회째를 맞이한 아시아개발은행 연차총회는 ‘다시 도약하는 아시아: 회복, 연대, 개혁’을 주제로 비즈니스 세션, 한국기업 설명회, 문화공연 등으로 구성되며 회원국 재무장관을 비롯한 각국 중앙은행장, 국내외 금융계 인사, 국제기구 및 NGO 관계자, 내외신 기자 등 5000여명이 참석할 예정이다. 

현대차와 기아는 각국 고위급 인사들이 참여하는 이번 총회에 대표적인 친환경 전동화 모델인 아이오닉 5, 아이오닉 6, EV6를 제공함으로써 현대차그룹 친환경 차량의 우수한 상품성을 널리 알리는 한편, 지속가능한 미래를 위한 브랜드 비전을 공유한다는 계획이다.

이번 총회에 공식 차량으로 제공되는 아이오닉 5와 아이오닉 6, EV6는 우수한 상품성과 경쟁력을 널리 인정받으며 세계 유수의 자동차 상을 휩쓴 바 있다.

아이오닉 5는 ‘2022 월드카 어워즈(2022 World Car Awards)’에서 ‘2022 세계 올해의 차(World Car of the Year, WCOTY)’, ‘2022 세계 올해의 자동차 디자인(World Car Design of the Year)’, ‘2022 세계 올해의 전기차(World Electric Vehicle of the Year)’에 선정되는 수상 기록을 썼다.

아이오닉 6는 ‘2023 세계 올해의 차’와 ‘2023 세계 올해의 자동차 디자인’에 선정되는 쾌거를 이룩했으며, EV6는 한국 브랜드 최초로 ‘2022 유럽 올해의 차(the Car of the Year, COTY)’를 수상하고 ‘2023 북미 올해의 차(The North American Car, Truck and Utility Vehicle of the Year, NACTOY)’ SUV 부문까지 석권하는 영예를 차지했다.

‘세계 올해의 차’, ‘유럽 올해의 차’, ‘북미 올해의 차’는 세계 최고 권위를 인정받는 3대 자동차 상으로 꼽힌다.

현대차그룹 관계자는 “4년 만에 전면 대면으로 진행되는 올해 연차총회에 친환경 차량을 지원하게 되어 뜻 깊게 생각한다”며, “지속가능한 미래를 향한 현대차그룹의 의지와 비전을 전 세계와 나눌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현대차그룹은 ‘2023년 세계 경제포럼(WEF)’, ‘2022 FIFA 월드컵™’, ‘G20 발리 정상회의’ 등 주요 국제 행사의 성공적인 개최 및 진행을 위해 친환경 운영 차량을 지원해 오고 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