푸조, 극한의 내구성 도전… 푸조 9X8로 ‘르망24시’ 출격

62

15일 하이퍼카 클래스 본선에서 경쟁 차종 23대와 경합 예고
푸조 팀, 르망 24시에서 통산 4번째 우승 도전

2024 FIA 세계 내구 선수권 대회(이하 WEC)에 참가중인 푸조 토탈에너지팀이 오는 15일과 16일 프랑스 사르트 주 르망에서 열리는 ‘르망 24시’에 참가해 통산 4번째 우승에 도전한다.

2024 푸조 9X8 하이브리드 하이퍼카. / 스텔란티스 코리아

르망 24시는 세계에서 가장 권위 있는 내구 레이스로, WEC 격이 중 가장 길고(13.626km) 가장 빠른(평균 속도 240km/h 이상) 트랙으로 구성됐다. 24시간 동안 누가 더 멀리 주행했는지를 겨루는 경기로, 레이스카의 내구성과 퍼포먼스가 승패를 가르는 중요한 경쟁력으로 꼽힌다.

푸조는 100여 년 전인 1926년 르망 24시에 첫 출전한 역사를 보유하고 있으며, 모터스포츠 DNA와 기술력을 기반으로 르망 24시 경주에서 총 3회(1992, 1993, 2009) 우승한 이력이 있다. 올 시즌에는 ‘2024 푸조 9X8 하이브리드 하이퍼카’ 두 대를 필두로 23대의 프로토타입이 경합을 벌이는 하이퍼카 클래스에 출전하게 된다. 10개월의 개발 기간을 거친 레이스카는 이미 지난 4월 이탈리아 이몰라에서 열린 6시간 내구 레이스(2라운드)에서 데뷔전을 치룬 적 있다.

푸조 토탈에너지팀과 2024 푸조 9X8 하이브리드 하이퍼카. / 스텔란티스 코리아

르망 24시에 출전하는 두 대의 레이스카 중 93번은미켈 엔센, 니코 뮬러, 장 에릭 베르뉴 선수가 탑승한다. 94번에는 폴디 레스타, 로익 뒤발, 스토펠 반도른 선수가 참전한다. 린다 잭슨(Linda Jackson) 푸조 CEO는 “6명의 유능한 드라이버와 두 대의 푸조 9X8 하이브리드 하이퍼카, 이들을 지원하는데 총력을 다하는 팀, 그리고 팬들의 열정 가득한 응원이 있다면 무엇이든 할 수 있다”며 “푸조가 포디움 가장 높은 곳에 오르는 놀라운 성과를 이루길 기대한다”고 전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