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G 모빌리티, 강릉 급발진 사고 관련 입장 발표 “사실과 다른 시험 결과 바로잡아야”

30

KG 모빌리티는 춘천지방법원 강릉지원에서 진행 중인 강릉 급발진 주장 사고(사건번호 2023가합300051)와 관련하여, 사고 유가족(이하 원고)에게 상처를 주지 않기 위해 입장 표명을 자제해 왔으나, 원고 측의 재연 시험 결과 발표에 사실과 다른 부분이 있어 입장을 밝히게 되었다고 발표했다.
 
국립과학수사연구원(이하 국과수)은 해당 재판에서 사건 차량의 블랙박스 영상 등 다양한 자료를 분석한 결과, 차량에 기계적 결함이 없다는 사고조사보고서를 법원에 제출했다. 법원에서 5차례의 변론 기일 동안 이 결론을 뒤집을 만한 증거는 발견되지 않았다고 KG 모빌리티는 전했다.
 
감정인의 주행 시험, 사고 당시와 상이 
원고 측이 2024년 4월 19일 강릉 도로에서 실시한 주행 시험은 가속 상황, 차량의 차이, 도로 상황 등 여러 조건에서 국과수의 분석 결과와 맞지 않는다고 KG 모빌리티는 밝혔다. 시험에서는 운전자가 모든 주행 구간에서 가속페달을 100% 밟았음을 전제로 했으나, 이는 실제 사고 당시 상황과 다르다고 주장했다. 또한, 사고 차량은 다른 차량과의 추돌로 정상적인 가속이 불가능한 상태였다고 설명했다.
 
자동변속기 변속 패턴 해석 오류 
원고들은 주행 시험 결과로 국과수의 사고조사보고서에 문제가 있다고 주장했으나, KG 모빌리티는 사고 당시 주행 데이터와 시험 조건이 달랐으며, 사건 차량은 선행 추돌사고로 정상 차량과 같을 수 없다고 반박했다. 또한, 감정인에게 전달되지 않은 데이터와 변속 패턴 해석 방법이 있어 보완 감정을 신청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원고들은 2024년 5월 27일 자체적으로 긴급제동보조장치(AEB) 작동 재연 시험을 실시했으나, 이는 객관성이 담보되지 않은 사적 감정이라며 KG 모빌리티는 법원을 통한 객관적인 감정을 요청했다. 또한, AEB가 작동하지 않은 것은 운전자가 가속 페달을 60% 이상 밟았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KG 모빌리티는 이번 사고가 비극적이고 마음 아픈 일이지만, 실체적 진실은 법원의 재판을 통해 밝혀질 것이라며, 객관적이고 과학적 근거 없는 자극적인 추측성 보도를 자제해 줄 것을 정중히 요청했다.
 
KG 모빌리티는 재판 과정을 통해 이 사건의 실체적 진실을 규명하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