샤오미, 2024년 1분기 실적 발표 및 전기차 생산 계획 공개

46

샤오미 그룹이 2024년 1분기 실적 보고서를 발표했다. 실적 발표 회의에서 샤오미 그룹의 파트너이자 사장인 루웨이빙은 샤오미 전기차에 대한 최신 업데이트를 공유하며, 생산 능력 증대와 적시 배송을 통해 “출시 즉시 배송” 목표를 달성하겠다는 회사의 의지를 강조했다.
 
루웨이빙은 샤오미의 자동차 공장이 6월부터 2교대 체제로 운영을 시작하여 생산 능력을 증대할 것이라고 밝혔다. 그는 6월에 SU7 모델의 월간 배송량이 10,000대를 초과할 수 있을 것으로 확신하며, 2024년 전체 목표로 120,000대를 설정했다.
 
3월 28일 시장에 출시된 이후, 샤오미 SU7은 강력한 판매 실적을 보였다. 제품 출시 후 주문이 급증하여, 4월 30일 자정까지 확인된 주문 건수는 88,063대에 달했다.
 
샤오미는 이번 실적 발표를 통해 전기차 사업의 성공적인 진입과 향후 계획을 강조하며, 시장에서의 입지를 더욱 공고히 할 계획이다. 
 
샤오미 그룹의 창립자이자 회장 겸 CEO인 레이쥔은 샤오미 전기차 공장이 시간당 40대의 샤오미 SU7 차량을 생산할 수 있으며, 이는 76초마다 한 대씩 생산할 수 있는 능력을 갖추고 있다고 밝혔다. 2교대 체제가 도입되면 공장의 월간 최대 생산 능력은 약 20,000대에 이를 것으로 예상된다.
 
또한, 샤오미는 베이징의 이좡 신도시에 위치한 2단계 공장의 건설을 진행 중이다. 이 새로운 시설은 연간 150,000대의 생산 능력을 갖출 예정이며, 2024년에 착공하여 2025년에 완공될 계획이다.
 
샤오미는 판매 및 서비스 네트워크를 대폭 확장할 계획이다. 2024년 말까지 샤오미 전기차는 중국 내 46개 도시에 219개의 판매 매장과 86개 도시에 143개의 서비스 센터를 설립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샤오미는 이러한 계획을 통해 전기차 시장에서의 입지를 더욱 강화하고, 신속한 생산과 적시 배송을 통해 고객 만족도를 높일 방침이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