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번에는 과연…” 신흥 시장 공략에 나선 기아의 전기 SUV, 재도약 가능할까?

32
기아, 순수전기차 ‘EV5’ 6월 해외 판매 돌입
태국, 호주를 시작으로 신흥 시장 공략
전기 SUV
EV5 (출처-기아)

기아가 중국에서 생산하는 순수전기차 ‘EV5’를 통해 오는 6월, 태국과 호주를 시작으로 신흥 시장 공략에 나선다.

10일, 외신 및 관련 업계에 따르면, 기아는 최근 중국 장쑤성 옌청공장에서 EV5 수출용 버전의 본격적인 생산을 시작한 것으로 알려졌다.

기아 EV5는 지난해 8월 ‘2023 청두 국제 모터쇼’에서 최초 공개된 차로, 중국서 생산·판매하는 전기 SUV다. 준중형급 크기의 SUV지만 전기차 특유의 공간 활용성을 적극 살린 것이 특징이다.

전기 SUV (2)
EV5 (출처-기아)

중국에서 생산 및 판매되고 있는 기아 EV5는 지난 8월 ‘2023 청두 국제 모터쇼’에서 처음 선보인 전기 SUV로, 준중형급 SUV의 크기를 갖추고 있지만, 전기차 특유의 공간 활용성을 극대화해 설계됐다.

또한, 전기차로서의 장점을 살려 넉넉한 내부 공간을 제공하며, 도시적이면서도 실용적인 디자인으로 소비자의 관심을 끌고 있다.

기아 EV5, 호주 시장에 약 7만 달러 미만의 가격으로 책정할 예정

전기 SUV (3)
EV5 (출처-기아)

EV5는 기아의 첫 전용 전기차로서 두 개의 생산 라인에서 용접과 도장을 포함한 공정의 자동화율이 거의 100%에 달해 효율성과 품질을 높이는 데 기여하는 중국 옌청의 4.0 스마트 공장에서 생산된다.

중국에서 가장 먼저 출시한 기아 EV5는 올해 글로벌 판매 목표를 1만 대로 설정했다. 경쟁 모델인 테슬라 ‘모델 Y’를 겨냥한 EV5의 중국 내 판매 가격은 14만 9,800위안 (한화 약 2,855만 원)이다.

같은 시장에서 판매되는 테슬라 모델 Y의 가격 26만 3,900위안 (한화 약 5,030만 원)에 비해 매우 경쟁력 있는 가격으로 책정됐다.

전기 SUV (4)
EV5 (출처-기아)

그럼에도 불구하고, 기아 EV5의 시장 성적이 초기 기대에 미치지 못하는 상황을 보여주고 있다. 중국자동차공업협회(CAAM)의 데이터에 따르면, EV5는 출시 첫 달인 지난해 11월 도매 기준으로 375대가 판매됐다.

이어, 12월에는 1,096대, 올해 1월에는 763대, 2월에는 165대로 판매량이 큰 폭으로 감소하고 있어 연간 30만 대 이상 판매되는 경쟁 모델인 테슬라 모델 Y와 비교해 현저히 낮은 수준을 보이고 있다.

기아 EV5는 중국에서 생산되어 호주 시장에 출시될 예정인 기아의 첫 모델이다. 초기에는 ‘에어(Air)’와 ‘어스(Earth)’ 두 가지 트림이 판매될 예정이며, 올해 4분기에는 GT-Line 트림이 추가될 계획이다.

전기 SUV (5)
EV5 (출처-기아)

또한, 호주 시장에 판매되는 EV5는 리튬인산철(LFP) 배터리를 탑재하고, 주행 보조 시스템(ADAS)과 편의 사양이 새롭게 조정돼 사용자 경험을 최적화할 예정이다.

한편, 기아는 호주 시장에 판매되는 EV5의 가격을 운송비와 관세 등을 포함해 호주 달러로 약 7만 달러(한화 약 6,200만 원) 미만으로 책정할 것으로 예상된다.

실시간 인기기사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