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M, 1분기 美 소형 SUV 점유율 39.5% 기록…”트랙스 크로스오버가 돌풍의 핵”

43

제너럴 모터스(이하 GM)가 2024년 1분기 미국 소형 SUV 시장에서 40%에 육박하는 점유율을 달성했다.

이 같은 결과는 미국 시장에서의 쉐보레 트랙스 크로스오버와 트레일블레이저의 인기 덕분이다. 두 모델은 1분기 미국 소형 SUV 판매량 TOP 3에 올랐다.

미국의 시장조사기관 제이디파워(J.D.Power)에 따르면, GM은 올해 1분기 미국 전체 소형 SUV 시장에서 39.5%의 점유율을 기록, 제조사 가운데 가장 높은 판매고를 올렸다.

1분기 미국 소형 SUV시장에서 쉐보레 트랙스 크로스오버와 트레일블레이저는 각각 점유율 18.6%와 11.5%를 기록, 모두 소형 SUV 판매 TOP 3에 오르는 기염을 토했다. 여기에 GM 산하 브랜드로 판매되는 파생모델의 판매량까지 모두 합하면, 두 모델의 실적은 1분기 미국 소형 SUV 전체 판매량의 40%에 육박한다.

특히 쉐보레 트랙스 크로스오버는 시장 점유율이 작년 1분기 대비 15%포인트나 상승헸다. 

GM은 쉐보레 트랙스 크로스오버와 트레일블레이저 등 인기모델의 활약에 힘입어 1분기 미국 시장에서 총 59만4,233대를 판매, 가장 높은 판매고를 기록한 자동차 회사가 됐다.

파생모델을 포함해 GM 한국사업장에서 생산, 수출되는 쉐보레 트랙스 크로스오버와 트레일블레이저는 국내 시장에서도 놀라운 판매 기록 행진을 이어가고 있다. 트랙스 크로스오버는 국내 시장에 출시된 후 단 한 번도 소형 CUV 세그먼트 월간 판매 1위를 놓친 적이 없을 정도로 인기를 끌며, 작년 약 73%라는 압도적인 판매 점유율로 크로스오버 시장 전체를 리드하고 있다.

또한 트랙스 크로스오버와 트레일블레이저는 한국자동차모빌리티산업협회(KAMA) 기준으로 2023년 각각 21만 6,833대와 21만 4,048대가 해외시장에 판매되며, 전체 자동차 수출 시장에서 1위와 2위를 차지하는 기록을 세웠다. 특히 트랙스 크로스오버는 작년 3월부터 본격적인 선적이 이뤄졌음에도, 수출시장에서 1년이 채 되지 않는 시간 동안 지난해 전체 수출량 1위를 기록하는 엄청난 판매 속도를 보여줬다.

한편, 쉐보레는 지난달 스페셜 에디션 모델과 새로운 커넥티비티 서비스를 적용한 2025년형 쉐보레 트랙스 크로스오버를 출시, 본격적인 판매에 나섰다.

-MOTORDAILY-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