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 제타 후속작인가?!” 폭스바겐 새로운 세단 프로토타입

37

폭스바겐 새로운 세단 프로토타입

최근 폭스바겐 새로운 세단 프로토타입 스파이 샷이 포착되었다. 이는 VW 골프 제타의 후계 모델일 가능성이 높으며, 테스트 중인 차량은 큰 패턴의 검은색 위장막으로 덮여 있어 자세한 외형을 숨기고 있다. 그러나 이 차량의 실루엣과 일부 디자인 요소는 기존 VW 라인업과는 확연히 다른 모습을 보여준다.

▲폭스바겐  세단 프로토타입 / 출처: 아폴로시스템
▲폭스바겐 세단 프로토타입 / 출처: 아폴로시스템

폭스바겐 새로운 세단 프로토타입 디자인 및 특징

프로토타입 차량은 신형 ‘파사트’에서 영감을 받은 디자인 요소를 포함하고 있는 것으로 추정된다. 슬림한 헤드라이트와 프런트 그릴, 크롬 악센트가 특징적이며, 세단이면서도 쿠페풍의 라인을 가진 리어 섹션이 돋보인다. 투톤의 도어 미러와 리어 쿼터 윈도우는 이 차량이 숨기고 있는 특징적인 디자인 요소를 암시한다.

▲폭스바겐  세단 프로토타입 / 출처: 아폴로시스템
▲폭스바겐 세단 프로토타입 / 출처: 아폴로시스템

제타 후계 모델에 대한 추측

이 프로토타입은 VW의 ‘제타’ 후계 모델일 가능성이 높다고 알려져 있다. VW는 최근 세단 라인업을 정리하고 있으며, 이 새로운 모델은 파사트 세단을 대체하며 세단 라인업의 새로운 얼굴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 제타는 원래 1980년에 골프를 기반으로 탄생한 모델로, 현재 북미 시장을 주로 겨냥하고 있다.

▲폭스바겐  세단 프로토타입 / 출처: 아폴로시스템
▲폭스바겐 세단 프로토타입 / 출처: 아폴로시스템

국내 도입 가능성

제타의 후계 모델이 현재의 공백을 메우게 될 경우, 유럽이나 국내 시장에 다시 도입될 가능성이 있다. 특히, 후계 모델은 현재 모델보다 크기가 커져 전체 길이가 4800mm를 넘어설 가능성이 있으며, 다양한 파워트레인 옵션이 제공될 것으로 보인다. 이에 따라, 전기차가 아닌 2.0리터 가솔린 터보 엔진, 디젤 및 하이브리드 등 다양한 연료 옵션을 포함할 수 있다.

▲폭스바겐  세단 프로토타입 / 출처: 아폴로시스템
▲폭스바겐 세단 프로토타입 / 출처: 아폴로시스템

월드 프리미어 및 출시 예상

제타의 후계 모델은 2025년 이후의 월드 프리미어를 목표로 하고 있다. 이 새로운 세단이 시장에 어떤 영향을 미칠지, 그리고 전통적인 ICE 차량과 전기차 사이에서 어떤 위치를 차지할지 주목된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