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년 동안 유학 갑니다! 24년간 교환학생 프로그램 운영한 토요타

28

한일간 연간 교환학생들의 환영 및 환송 행사 진행
방학기간 동안 진행되는 단기 교환학생 프로그램도 있어

한국토요타자동차가 렉서스 복합문화공간 커넥트투에서 한국 YFU(Youth For Understanding. 국제학생교류협회)와 한일간 연간 교환학생들의 환영 및 환송 행사를 진행했다.

한일간 연간 교환학생들의 환영 및 환송 행사를 진행한 한국토요타자동차 / 한국토요타자동차

올해로 24년째를 맞이한 YFU 한일 교환학생 프로그램은 한국토요자동차와 토요타자동차 본사, 한일YFU까지 총 4개의 단체가 협력해 지난 2001년부터 진행하고 있는 글로벌 교환학생 프로그램이다. 현재까지 총 196명의 학생이 이 프로그램을 이수했다.

해당 교환학생 프로그램은 일본의 고등학교에서 1년간 유학할 수 있는 ‘장기 교환학생’프로그램과 방학기간 동안 진행되는 ‘단기 교환학생’ 프로그램으로 운영된다. 선발된 학생들에게 어학연수의 기회와 각 나라의 문화를 체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이번에 선발된 학생들은 오는 26일 1년간의 일정으로 일본으로 출국할 예정이다.

신형 프리우스 옆에 자세를 취하고 있는 콘야마 마나부 한국토요타자동차 사장(오른쪽) / 권혁재PD

이날 행사에는 지난해 장기교환학생 프로그램을 마치고 돌아온 18기 장학생들과 올해 선정된 19기 장학생들이 참석했다. 김형준 한국토요타자동차 이사, 인성연 한국 YFU 부회장, 신규민 한국 YFU 이사 등이 참석해 수료증 수여와 함께 학생들을 격려하는 자리를 가졌다.

김형준 한국토요타자동차 이사는 “양국의 미래 주역인 청소년들이 각 나라를 직접 방문하고 현지 문화를 경험하며 공공외교의 장을 확장하고 있다”며 “한국토요타자동차는 앞으로도 한일 교환학생 프로그램을 포함한 다양한 인재육성 활동을 통해 미래를 이끌어 나갈 청소년들을 적극적으로 응원하겠다”고 밝혔다.

한국토요자동차는 한일 연간 교환학생 프로그램 외에도 청소년 대상 교육기부 진로체험 활동 ‘청소년 진로체험의 기적’, ‘찾아가는 진로 DAY(직업인 특강)’를 비롯해 문화소외계층 아동, 청소년의 예술 교육을 지원하는 세종꿈나무오케스트라 등을 운영한다. 또한 자동차 분야의 인재육성을 위한 산학협력교육 프로그램 ‘T-TEP’등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통해 한국의 미래 인재육성에 공들이고 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