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화웨이, 올 해 자동차사업부 흑자 예상

26

중국 화웨이의 지능형 자동차 솔루션(IAS) 사업부가 자동차업체와 협력하여 구축된 중급 및 고급 모델의 지원을 받아 올해 흑자를 낼 것으로 예상된다고 베이징에서 열린 중국 EV 100 포럼 연설에서 밝혔다. 화웨이의 자동차 사업은 한때 연간 최대 100억 위안(약 14억 달러)의 손실을 기록했지만 작년에는 손실이 60억 위안으로 줄었다고 덧붙였다. 
 
화웨이는 자동차 회사와 세 가지 유형의 협력을 맺고 있다. 그 중 자동차를 공동으로 생산하기 위해 새로운 브랜드를 출시하는 모델이 가장 많은 지슈안으로 알려져 새로운 브랜드를 출시하는 모델이 있다. 창안자동차 아바타 브랜드와 디팔, 둥펑자동차의 보야와 M히어로 등이 유사한 협력방식을 채택할 것이라고 한다. 현재는 세레스그룹, 체리자동차, 베이징자동차그룹, 안후이 장화이 자동차그릅 등이 협력하고 있다. 
 
두 번째는 화웨이가 스마트카 솔루션을 제공하는 화웨이 인사이드 모델이 있다. 그리고 마지막으로 하모니 OS만 제공하는 유형이 있다. 
 
2021년 4월, BAIC 블루파크의 아크폭스 브랜드는 화웨이 인사이드 버전을 제공하는 아크폭스 알파-S 모델을 출시했다. 화웨이의 기술이 생산 모델에 등장한 최초의 사례였다.
 
화웨이와 BAIC가 공동으로 제작한 S9은 최근 중국 공업정보화부의 발표에 포함됐으며, 내년에는 JAC와 협력해 최대 100만 위안의 차량을 출시할 예정이다. 그는 또한 화웨이와 체리가 공동으로 만든 새로운 전기차 브랜드인 럭시드(Luxeed)의 럭시드 S7의 느린 인도를 언급하며 칩 부족과 공장 이전으로 인해 모델의 출시와 양산이 지연됐다고 말했다.
 
화웨이의 자동차 사업부는 2019년 5월에 설립됐다. 2023년 11월, 창안자동차는 화웨이가 자동차 지능형 시스템 및 부품 솔루션을 제공하기 위해 설립한 회사를 공동으로 지원하기 위해 화웨이와 투자 협력 각서를 체결했다. 
 
합작 투자사는 가칭 뉴쿨(Newcool)로 명명됐으며, 화웨이는 자동차 제조 사업에 관여하지 않고 새로운 회사의 사업을 수행하지 않는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