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들 하는데 별 수 없죠…” 계속된 전기차 가격 인하에 동참한 테슬라, 그 속내는?

302
테슬라, 모델 Y 후륜구동 모델 가격 인하
2024년 전기차 보조금 개편에 따른 대응
5,499만 원으로 기존보다 200만 원 내려…
테슬라
테슬라 모델 Y (출처-테슬라)

테슬라가 국내 판매 중인 브랜드의 대표 중형 전기 SUV, 모델 Y 후륜구동의 가격을 인하했다.

테슬라코리아 공식 홈페이지에 따르면 모델 Y 후륜구동 가격은 5,499만원으로 기존 가격보다 200만원 낮아졌다.

이는 환경부가 2024년 개편한 전기차 보조금 기준에 대응한 것으로 보이는데, 100% 보조금 지급 기준이
지난해 ‘5700만 원 미만’에서 ‘5,500만 원 미만’으로 변경됐기 때문이다.

테슬라 모델 Y, 가격 기준은 충족하지만 주행거리 500km 기준은 충족되지 않아 보조금 일부 삭감될 예정

테슬라 (2)
테슬라 모델 Y (출처-테슬라)

현재 2024년 전기차 보조금 개편에 따라, 가격이 5,500만 원 미만인 전기차는 보조금의 100%를 받을 수 있게 됐다.

올해 전기차에 대한 최대 보조금은 650만 원으로 책정되어 있으며, 1회 완충 시의 주행거리, 충전 인프라, 고속 충전 및 V2L 지원, 브랜드의 A/S 역량, 배터리의 에너지 밀도 등 다양한 요소에 따라 보조금이 차등 지급된다.

모델 Y 후륜구동은 보조금 100% 기준을 충족하지만, 보조금의 전액을 받기 위해선 주행거리가 최소 500km 이상이어야 한다. 그러나, 모델 Y 후륜구동의 주행거리는 350km 밖에 되지 않아 보조금이 일부 삭감될 것으로 보인다.

테슬라 (3)
테슬라 모델 Y (출처-테슬라)

테슬라 모델 Y는 59.7kWh LFP(리튬·인산철) 배터리를 사용하며, 중국의 기가팩토리에서 생산된다. 이 차량은 지난해 1만 3,000여 대가 판매되는 등 테슬라의 대표 모델로 자리매김했다.

싱글 모터 사양에서는 최고출력 299마력을 발휘하고 정지 상태에서 100km/h까지 가속하는 데 6.9초가 소요되며, 오토파일럿 기능을 기본으로 지원한다.

테슬라 (4)
테슬라 모델 Y (출처-테슬라)

한편, 이번 2024년 전기차 보조금 개편으로 인해 테슬라 모델 Y 뿐만 아니라, 폭스바겐의 ID.4 프로라이트 트림 역시 가격을 5,690만 원에서 5,490만 원으로 200만 원 인하하였고, 폴스타2 또한 롱레인지 싱글모터의 시작 가격을 기존보다 100만 원 낮춘 5,490만 원으로 조정했다.

실시간 인기기사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