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JAC그룹, 화웨이와 공동 개발 전기차 2025년 출시 예정

209

중국 장화이 자동차 그룹(JAC)이 2024년 2월 8일, 화웨이와 공동으로 만들고 있는 첫 번째 모델이 내년에 시장에 출시될 이라고 발표했다. 고급 스마트 인터넷 연결 전기차를 생산하기 위한 포괄적인 전략적 파트너십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
 
JAC는 2023년 12월, 화웨이와 화웨이의 스마트카 솔루션을 기반으로 한 제품 개발, 제조, 판매 및 서비스 협력에 합의했다고 발표했었다. 목표는 사용자의 요구와 기대를 충족시키는 고급 스마트 인터넷 연결 EV를 만드는 것이라고 당시 밝혔다. 협업 모델의 제품 개발은 JAC의 전반적인 책임하에 있으며, 자동차 제조업체는 제조 부문에서 역량을 활용할 첨단 생산 기반을 구축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장화이와 화에이에 관한 뉴스는 100만 위안(약 14만 달러)의 세단으로 BMW 7시리를 경쟁상대로 하며 2024년 말 출시될 것이라는 등이 있었다. 
 
이 모델을 생산하기 위한 공장의 건설 작업은 현재 거의 완료 단계에 있다고 한다. 
 
화웨이의 자동차산업 진출 관련 소식은 2018년 아우디와 지능형 커넥티드카 개발을 위해 협력한다는 것이 시작이었다。 2019년에는 상하이 오토쇼를 통해 볼보와 전략적 제휴를 체결했다고 발표하면서 자체적인 전기차 생산은 하지 않는다고 밝히기도 했다。 대신 2020년에는 CATL、 창안자동차와 새로운 고급차 브랜드를 개발하기로 했다。그 결과물로 등장한 것이 2021년 공개한 전기차 브랜드 아바타였다。 
 
화웨이는 그동안 메르세데스 벤츠에 화웨이의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을 공급하고 있으며 베이징자동차그룹의 자회사 블루파크와 함께 자율 주행 기술을 개발하고 있다. 이 파트너십의 첫 번째 모델 아크폭스(Arcfox)가 2021상하이오토쇼를 통해 공개됐다. 화웨이는 2020년 세레스 SF5에서 처음으로 사용될 전기 자동차용 전기 모터도 공개했다. 
 
화웨이는 이미 세레스 그룹과 체리자동차, 둥펑자동차의 보야 브랜드, 창안자동차의 아바타 브랜드, CATL 등과도 파트너십을 맺고 차량을 생산하고 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