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80이 아니라고요?” 전문가들 마저 사로잡은 토요타의 이 차, 왜 그런가 봤더니…

148
토요타 프리우스, KAJA가 뽑은 1월의 차 선정
벤츠, 제네시스, 현대차 등과 치열한 경쟁 벌여
양산형 하이브리드 차량으로 누적 590만대 판매
토요타
토요타 프리우스 (출처-토요타)

토요타 5세대 프리우스가 한국자동차기자협회(KAJA)가 뽑은 2024년 1월의 차에 선정됐다.

기자협회 산하 올해의 차 선정위원회는 전월에 출시된 신차와 부분변경 모델을 대상으로 심사해 이달의 차를 발표한다.

평가는 내외부 디자인 및 감성 품질·안전성 및 편의 사양·동력 성능·에너지 효율성 및 온실가스 배출·상품성 및 구매 의향도 등 다섯 가지 항목으로 구성된다.

토요타 프리우스, ‘더 뉴 GLC 쿠페, ‘G80’ 등을 제치고 1월의 차에 최종 선정

토요타 (2)
토요타 프리우스 (출처-토요타)

1월의 차 후보로는 메르세데스-벤츠 더 뉴 GLC 쿠페, 제네시스 G80, 토요타 5세대 프리우스, 현대차 더 뉴 투싼이 이름을 올렸다. 

후보 모델들은 지난달 선보인 신차들로 치열한 경쟁 끝에 토요타 5세대 프리우스가 29.3점(50점 만점)을 얻어 1월의 차에 최종 선정됐다.

세부적으로 살펴보면, 먼저, 토요타 5세대 프리우스는 에너지 효율성 및 온실가스 배출 부문에서 6.7점(10점 만점)을 받았다. 

토요타 (3)
토요타 프리우스 (출처-토요타)

또한, 내부 및 외부 디자인과 함께, 감성 품질, 상품성 및 구매 의향도 부문에서 각각 6점이라는 높은 점수를 기록했다.

정치연 올해의 차 선정위원장은 “1997년 세계 최초의 양산형 하이브리드 차량으로 선보인 프리우스는 약 26년 동안 높은 연비를 갖춘 친환경 차량으로 누적 590만대 이상 판매되며 하이브리드 시장을 선도해왔다”고 말했다. 

토요타 (4)
토요타 프리우스 (출처-토요타)

이어 “이번에 새롭게 선보인 5세대 프리우스는 감성을 자극하는 스타일리시한 디자인에 연비, 매력적인 퍼포먼스까지 두루 갖춰 운전의 즐거움을 선사한다”고 강조했다.

한편, 한국자동차기자협회는 매년 대한민국 최고의 자동차를 뽑는 ‘올해의 차(COTY; Car of the Year)’를 선정, 발표하고 있다. 

토요타 (5)
토요타 프리우스 (출처-토요타)

또한, 이달의 차에 선정된 차량은 올해의 차 전반기 및 후반기 심사를 거치지 않고, 최종 심사 1라운드에 곧바로 진출할 수 있는 프리패스 특전이 주어진다.

실시간 인기기사

+1
1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