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슬라 이젠 아얘 멈춰서나?” 멕시코 공장 건설 지연

201

테슬라의 기가팩토리/출처: 테슬라

테슬라 멕시코 공장 건설 지연: 경제 불확실성과 인프라 문제로

테슬라 멕시코 산타 카타리나, 누에보 레온에 위치한 새로운 공장 건설이 일론 머스크의 글로벌 경제에 대한 우려와 인프라 문제로 지연 되고 있다. 이 공장은 테슬라의 저가 차량을 생산할 예정이었으나, 허가 지연과 기반 시설 부족 등이 문제로 대두되었다.

멕시코 정부는 공장 취소 우려를 불식시키기 위해 도로 및 수처리 시설에 대한 1억5300만 달러의 인센티브를 승인했다.

▲테슬라의 기가팩토리/출처: 테슬라
▲테슬라의 기가팩토리/출처: 테슬라

테슬라 공장 건설의 중요성

테슬라 멕시코 공장 건설은 미국에 가까운 멕시코에서의 생산을 통해 국제 기업들이 미국 시장에 더 가까이 접근할 수 있는 ‘니어쇼어링’의 상징으로 여겨졌다. 이 공장은 여러 단계에 걸쳐 총 100억 달러의 투자가 예상되었다.

공장 건설의 불확실성과 지역 경제에 미치는 영향

누에보 레온 주지사는 테슬라가 내년에 멕시코 공장에서 첫 차량을 출하할 것으로 기대했으나, 현재 공장이 2025년에도 개장할지 불확실하다. 머스크는 고금리로 인해 공장 건설을 전력으로 추진하지 않겠다고 밝혔다. 테슬라의 멕시코 공장은 현재 공사가 진행되지 않고 있는 상태이며, 배터리 소싱 전략도 불분명하다.

테슬라의 기가팩토리/출처: 테슬라
▲테슬라의 기가팩토리/출처: 테슬라

멕시코 내부의 분열과 테슬라 공장의 미래

멕시코는 내부적인 분열을 극복해야만 니어쇼어링의 약속을 완전히 실현할 수 있다. 미국의 투자는 상대적으로 부유한 북부 지역으로 향할 가능성이 높으며, 이는 남부 지역으로의 투자를 촉진하려는 멕시코 대통령의 노력과 대비된다.

테슬라는 누에보 레온 공장 부지를 선택했지만, 전기, 물, 교통 개선을 요구하며 건설을 시작하지 않았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