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각지맛집 용리단길 점심먹기 좋은 천우목장

368

며칠 전에는 일이 있어서 용산쪽을 방문했다가

마침 점심 먹을 시간이 되어서 삼각지맛집인 천우목장을

방문햇ㅅ브니다.

삼각지역 3번 출구에서 걸어서 3분도 걸리지 않았고

건물의 외관이 멀리에서도 눈에 확 띄는 노출 인테리어라서

인상적이더라고요.

여긴 용리단길에서 점심 먹기 좋은 곳으로 잘 알려져 있는데

저녁 메뉴도 좋지만 점심메뉴의 가성비가 좋기 때문입니다.

매장은 쾌적하고 깔끔한 느낌이었고 테이블은 색다른 원형테이블에

의자는 등받이가 있어서 편하게 앉을 수 있었습니다.

그리고 한쪽에는 쇼케이스에 다양한 주류가 진열이 되어 있었는데요.

다양한 와인이 눈에 띄여서 괜찮더라고요.

하이볼 재료도 보이고 색다른 술도 있어서 소고기와 함께 술을 즐기기에도

좋은 느낌이었습니다.

오늘은 점심을 먹으러 와서 다양한 메뉴 중 육회비빔밥(12,000원)으로

주문을 하였습니다. 최상급 한우 1++만을 사용함에도 가격이 저렴하더라고요.

잠시 뒤 큰 대접에 상추와 김가루 그리고, 한우가 잔뜩 담겨

나와서 깜짝 놀랐습니다. 밥 위에 소고기가 약간 올려진게 아닌

다른 대접에 1++ 한우가 듬뿍 담겨 있어서 인상적이었네요.

밥도 쌀을 좋은 것으로 사용하는지 윤기가

좌르르 흘러서 그냥 밥만 먹어도 달착지근한

맛을 느낄 수 있었습니다. 그리고 차진 쫀득함이 제대로였고요.

저는 삼각지맛집에서 잘 손질이 된 한우를 먼저 맛보았는데요.

질긴것 전혀 없었고 누린내도 없었으며 부드럽고 고소한

감칠맛이 입 안에 부드럽게 퍼져서 절로 미소가 지어졌습니다.

또 한가지 놀라운건 국 같은게 나오는게 아니라

육회비빔밥을 주문하면 해장국이 서비스라서

더 푸짐하게 점심 식사를 즐길 수 있었습니다.

기본 반찬들은 많지는 않아도 하나하나

손맛이 느껴져서 깔끔하게 먹을 수 있었고요.

젓갈과 육회비밤밥의 맛 역시 잘 어울리더라고요.

약간의 느끼함을 달래줄 피클도 수제로 담갔는데

오이와 무가 썰어진 모양새가 예사롭지 않았습니다.

달착지근하면서 시큼해서 입 안을 깔끔하게 만들어 주었고요.

그럼 고기와 상추 등을 잘 비벼 보았습니다.

고기에 약간의 간이 되어 있어서 고소한 내음이

풍성하게 올라왔습니다.

저는 여기에 밥도 넣고 참기름도 더 넣어

가볍게 비벼 주었고요. 고추장 같은 것을 넣지 않고

이렇게 삼삼하게 먹으니 한우의 맛을 더 잘 느낄 수 있었습니다.

야무지게 비빈 후 한술 뜨니 감탄이 절로 나오는

1++ 한우 육회비빔밥이었습니다.

고기를 한꺼번에 입 안에 넣어도 질기지 않다는 것이

매력적이네요.

해장국에도 고기와 콩나물, 우거지 등이 듬뿍 들어 있어서

사실 이것만 있어도 밥 한공기 뚝딱! 할 수 있을 것 같았고요.

살짝 얼큰하면서 시원하고 개운한 국물 맛이

점심이 아니었다면 반주 한잔 걸치고 싶은

그런 맛이었습니다.

다음에도 또 삼각지맛집에 방문해서 육회비빔밥을 먹고 싶었는데요.

그때는 1++ 한우구이와 함께 와인을 즐겨도 좋겠다는 생각을

하였습니다. 참고로 직원분들이 직접 숯불에서 구워주니 편하게

먹기 좋아서 각종 모임이나 회식하기에도 적당할 것 같네요.

천우목장

서울특별시 용산구 한강대로54길 3 1층

주소 : 서울 용산구 한강대로54길 3 1층

전화 : 02-790-1009

영업시간 : 12:00 – 22:00 / 15:00 – 17:00 브레이크타임 ( 토, 일은 브레이트 타임 없음 )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