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직 스위스만을 위해” 모두투어 인천-취리히 직항 신규 노선 기념 기획전 출시

29

오는 5월 8일부터 주 3회 운항 인천-취리히 직항 운항 시작
알프스 절경 감상, 기차 여행, 온천 체험, 특식 등 스위스 완전 일주 상품 선봬

모두투어 스위스 기획전 / 사진=모두투어

모두투어가 스위스 항공 인천취리히 재취항을 기념해 스위스 기획전을 출시했다.

스위스 항공은 오는 58일부터 취리히서울/인천 직항 노선을 주 3회 운항한다. 인천취리히 직항 정기편은 스위스 국제항공의 전신인 스위스 에어가 지난 1986년부터 1998년까지 운항한 바 있다.

골든 패스 라인 젠트랄 반 열차/ 사진=모두투어

스위스 관광청에 따르면 한국은 2022스위스 트래블 패스 전 세계 국가 판매 순위 중 3위를 차지했다. 스위스 트래블 패스는 스위스 전역을 기차·버스·유람선 등으로 무제한 이동할 수 있는 표로 한국의 꾸준한 스위스 여행 수요를 보여주는 수단이기도 하다.

이번 기획전은 스위스 항공 왕복 직항으로 이동의 편리함을 극대화한 스위스 완전 일주’, ‘스위스 & 이태리 일주등 상품으로 구성했다.

대표 상품 취리히 직항, 스위스 완전 일주 8은 오는 511일부터 105일까지 68일 일정으로 매주 토요일 출발한다. 스위스 대표 관광지인 취리히·베른·인터라켄·루체른·체어마트 등을 전부 방문하는 것은 물론이고 브베·라보·로이커바트·몽트뢰 등 상대적으로 덜 알려진 관광지까지 구석구석을 방문한다.

스위스 인터라켄 융프라우 / 사진=모두투어

그중 유럽의 지붕이라 불리는 융프라우에서의 일정은 더 특별하다. 톱니바퀴 산악열차로 유럽에서 가장 높은 기차역까지 이동해 스핑크스 전망대와 얼음 궁전 등을 둘러본다. 2020년 개통한 최신식 곤돌라 아이거 익스프레스에 탑승해 아이거 북벽을 감상한 뒤 직접 올라 보고 아이거글레처 기차역에서 클라이네 샤이데크 산 고개까지 약 3㎞ 구간 빙하 체험도 할 수 있다.

골든 패스 라인 젠트랄 반 열차/ 사진=모두투어

아울러 체어마트 고르너그라트 전망대에서는 알프스 최고 미봉으로 꼽히는 마터호른의 절경을 감상할 수 있다. 알프스에서 가장 큰 천연 온천이 있는 로이커바드에서 온천욕도 체험할 수 있다. 또한 스위스 기차 여행 백미인 골든 패스 라인과 융프라우 식당 및 현지 특식 3회를 특전으로 제공한다.

조재광 모두투어 상품 본부장은 이번 인천취리히 직항 노선 재개로 비행 소요 시간이 약 7시간이나 줄어들어 더욱 편리한 스위스 여행을 즐기실 수 있다앞으로도 스위스 항공 왕복 직항 노선을 활용해 비즈니스 클래스 전용 상품, 모두투어 대표 상품, 자유여행 등 다양한 상품을 선보일 계획이라고 전했다.

기획전 세부 내용은 모두투어 공식 홈페이지 또는 모바일 앱에서 확인할 수 있다.

글=김혜성 여행+ 기자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