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환경공단, 지속가능성장 제 3기 미래발전위원회 출범식 성료

220

20일, 공단 미래 발전 성장동력 확보를 위한 제 3기 위원회 출범식 개최  
2년 연속 기관평가 A등급 달성의 원동력 , 공단 비전 달성 위한 역할 지속 수행

제3기 한국환경공단 미래발전위원회 출범식이 19일 오후2시 한국환경공단 인재개발원(충북 제천시)에서 한국환경공단 안병옥 이사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개최되었다. 사진=한국환경공단 제공
제3기 한국환경공단 미래발전위원회 출범식이 19일 오후2시 한국환경공단 인재개발원(충북 제천시)에서 한국환경공단 안병옥 이사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개최되었다. 사진=한국환경공단 제공

환경부 산하 한국환경공단(이사장 안병옥)은 20일 공단 인재개발원  (충북 제천시 소재)에서 ESG·탄소중립, 디지털전환, 글로벌·융합의 지속가능한 성장동력 확보를 위한 제3기 미래발전위원회 출범식을 개최했다.

미래발전위원회는 공단의 미래발전을 지향하고 경영관리의 효율성 제고 등을 위해 지난 2022년 출범했으며,  그간 핵심제언문 채택 및 공단 미래발전을 위한 실질적인 추진계획을 수립하는 등 공단 기관경영평가 2년 연속 A등급을 달성하는 등의 핵심적인 역할을 수행했다.

이틀간 진행된 출범식에는 공단 이사장 및 공동위원장, 학계·산업계·NGO 등 분야별 전문가로 구성된 외부위원과 상임이사·비상임이사·부서장 등으로 구성된 내부위원이 참석했다.

행사에서는 △김창규 제천시장의 축사 △위촉장 수여 △ 2023년도 운영 성과와 2024년도 계획 보고 △ 위원회별 업무계획 발표 토의 △공단 업무혁신 우수사례 발표 등의 순으로 진행됐다.

한편, 올해 3기 위원회는 글로벌화와 융합화를 전문적으로 자문할 ’글로벌 융합위원회‘를 신설하고, 유사분야인 ESG위원회와 탄소중립위원회를 ’ESG 탄소중립위원회‘로 통합해 안건을 종합적인 시각으로 논의할 수 있도록 구성됐다.

각 위원회는 공동위원장 체제하에 내·외부 전문가를 위촉하고, 연 6회(각 위원회 4회, 통합위원회 2회) 모임을 정례화해 밀도 있게 운영할 계획이며,

안건에 대한 심층·연계, 개별 위원의 전문 자문 등이 필요한 경우 소위원회 형태의 회의를 추가 운영할 예정이다. 

또한, 운영 3년차 위원회의 전문성 등을 제고하기 위해 공단 주요 경영계획과 이행실적 점검, 개선방안 검토·자문, 대내‧외 정책방향과 미래발전에 대한 제언 등을 통한 위원회의 역할을 강화할 예정이다.

세부적으로 ESG 탄소중립위원회는 공단 2040 넷제로 로드맵 이행현황 점검, 국제표준 인증 및 경쟁력 강화방안 등을 중점적으로 논의할 예정이며, 디지털전환위원회는 공단 보안체계 구축 방안, 통합정보시스템 구축, 2030 디지털전환 마스터플랜 등을 검토하고, 글로벌 융합위원회는 공단 글로벌 융합 추진전략 및 현안사항 논의, 환경문제 해결을 위한 혁신적 과제 등을 전반적으로 검토 자문할 계획이다.

안병옥 한국환경공단 이사장은 “‘공단 비전인탄소중립시대를 선도하는 글로벌 환경전문기관’  달성에 핵심 역할을 담당하는 최고의 거버넌스로 제 3기 미래발전위원회가 중추적 역할을 수행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