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 SME 새로운 지원 프로그램 ‘AI RIDE’ 시작 … ‘프로젝트 꽃’ 고도화

107

네이버가 중소상공인(SME)의 기술 리터러시 향상을 돕기 위해 새로운 지원 프로그램 ‘AI RIDE’를 시작한다고 1일 밝혔다.

네이버가 중소상공인(SME) 지원 프로그램 'AI RIDE'를 시작한다. [자료:네이버]

AI RIDE는 SME와 다양한 파트너들이 네이버를 통해 제공하는 기술 및 솔루션 전반의 이해도와 활용도를 높일 수 있도록 돕는 프로그램이다. 네이버는 AI RIDE의 첫 시작으로 스마트스토어 판매자들이 커머스솔루션마켓 내 AI 특화 솔루션을 무료로 체험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AI 솔루션이 어렵고 낯설 수 있는 판매자들이 다양한 솔루션들을 비즈니스 상황에 맞춰 운영해 보면서 AI를 효과적으로 활용하는 역량을 강화하고, 각 솔루션의 효용을 검증하며 판매자의 사업 방식이나 상품 특성에 맞는 솔루션을 찾을 수 있다.

네이버는 그동안 마케팅 비용, 수수료 지원과 같은 스타트올인원을 통해 온라인 창업의 문턱을 낮추고 , 빠른정산과 사업자 대출 등의 금융 지원으로 안정적인 사업 운영을 도왔으며, ‘브랜드 런처’와 ‘브랜드 부스터’를 시작해 브랜드로의 스케일업을 지원해왔다.

이번에는 SME의 생산성 향상을 위한 다양한 기술 개발과 AI와 커머스가 결합하는 시장 변화에 발맞춰, AI RIDE를 통해 기술 솔루션의 진입 장벽을 낮추기 위한 프로젝트 꽃 지원을 고도화한다는 계획이다.

AI RIDE를 통해 지원하는 솔루션은 커머스솔루션마켓 내에서도 업무 효율화에 큰 기여를 하고 있는 AI 및 자동화 솔루션 6종이다. 네이버가 자체 개발한 고객의 의도와 취향에 맞춰 상품을 추천·전시하는 클로바MD 3종과 업무 효율화를 돕는 외부 스타트업 개발사의 솔루션 3종(리뷰 노출 AI 매니저, VCAT.AI , 매모판 Lite)도 포함됐다.

신지만 네이버 프로젝트 꽃 사무국 리더는 “AI RIDE를 통해 네이버에서 제공하는 다양한 기술 솔루션에 대해 SME와 창작자들이 쉽게 진입할 수 있도록 프로젝트 꽃을 확장할 것”이라고 말했다.

함봉균 기자 hbkone@etnews.com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