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니지M ‘THE DIVINE: 빛의 심판’ 상세 콘텐츠 공개

119
▲ '신성검사' 클래스 리부트 이미지 (사진 제공: 엔씨소프트)
▲ ‘신성검사’ 클래스 리부트 이미지 (사진 제공: 엔씨소프트)

엔씨소프트가 21일(수), 자사 멀티플랫폼 MMORPG ‘리니지M’ 신규 업데이트 ‘THE DIVINE: 빛의 심판’ 상세 정보를 공개했다.

‘THE DIVINE: 빛의 심판’은 리니지M 6주년을 기념한 업데이트로 ▲오리지널 클래스 ‘신성검사’ 리부트 ▲최후의 1인을 가리는 투기장 ‘지구라트’ ▲신 서버 ‘진 기르타스’ 등 다양한 콘텐츠가 추가된다.

먼저 ‘신성검사’ 클래스는 ’세인트 카운터’의 성능을 강화하고 ‘슈퍼 아머’를 발동하는 ‘세인트 카운터(슈프림)’ 그리고, 대상의 마법 방어력을 무시하며 큰 피해를 입히는 ‘인챈트 웨폰 크래쉬 Lv3’ 등 신규 스킬이 더해진다. 아울러, 기존에 존재하던 스킬도 대폭 리뉴얼 된다. 모든 유저는 28일부터 캐릭터 클래스를 ‘신성 검사’로 바꿀 수 있는 클래스 체인지에 참여할 수도 있다.

‘지구라트’는 최후의 1인을 가리는 투기장 형태의 콘텐츠로, 기르타스, 진 기르타스, 그림리퍼, 발록을 포함한 전 서버의 유저가 모이는 ‘마스터 콘텐츠’로 마련됐다. 유저는 동일한 능력치로 지구라트에 입장해, 던전 내에서 얻은 장비와 스킬북을 통해 캐릭터를 강화할 수 있다. 습득한 ‘지구라트 주화’로 무기, 방어구, 스킬, 소모품 등도 구매 가능하며, 선착순으로 입장한 1,000명의 유저는 250명씩 4개의 병영으로 나뉜다. 각 병영에서 살아남은 인원은 ‘지구라트 정상’에 모여 최후의 1인을 가리는 전투를 벌인다.

엔씨소프트는 다가오는 ‘리니지M’ 업데이트를 기념한 사전예약을 진행 중이다. 유저는 6월 27일까지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사전예약에 참여하고 다양한 보상을 받을 수 있다. 신 서버 ‘진 기르타스’와 ‘기르타스’ 서버 유저는 전용 이벤트 ‘BURNING 기르타스’ 혜택을 받는다. 모든 유저는 28일 정기점검 전까지 구매 가능한 ‘[시즌패스] SUNRISE’를 통해 ‘TJ 쿠폰–스킬 합성’ 아이템을 획득할 수 있다.

‘THE DIVINE: 빛의 심판’에 대한 보다 자세한 정보는 공식 홈페이지(바로가기)에서 확인할 수 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