빽다방, ‘멤버십 앱’ 기능 강화… 고객 중심 편의 서비스 확대

204

[스페셜타임스 정시환 기자] 더본코리아의 커피전문점 브랜드 빽다방(대표 백종원)이 고객 편의를 확대하고, 가맹점주들의 매장 운영 효율성 향상을 도모하고자 자사 앱 내 ‘배달오더’ 및 ‘QR오더’ 기능을 새롭게 추가했다고 밝혔다.

빽다방은 엔데믹 전환 이후에도 배달을 통해 자사 메뉴를 즐기는 고객이 꾸준히 증가하고 있어 보다 편리한 어플 이용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멤버십 앱’ 내 서비스 기능을 강화했다. 특히 배달수수료, 인건비 등 고정비 지출 부담을 다소 완화시킬 수 있는 기능들이 추가됨에 따라 가맹점주들의 부담까지 덜어줄 것으로 예상된다.

먼저 ‘배달오더’는 자사 멤버십 앱을 통해 메뉴선택부터 배달 주문까지 한 번에 진행할 수 있는 서비스다. 배달오더 탭에서 고객 위치와 가까운 매장과 메뉴를 선택하면 배달 주문이 가능하다. 일반 주문과 동일하게 모바일 및 멤버십 쿠폰 결제와 자동 스탬프 적립도 할 수 있다. 또한 해당 기능으로 주문 시 별도 배달 수수료가 발생되지 않아 가맹점에게도 긍정적인 영향을 미칠 것으로 예상된다.

‘QR오더’ 기능은 매장에 비치된 QR코드를 리딩하여 주문하는 서비스로, 빽다방 멤버십 회원뿐 아니라 비회원도 손 쉬운 비대면 주문이 가능하다. 주문 외에도 앱 푸시 및 알림톡 기능을 통해 주문 처리 과정을 편리하게 확인할 수 있으며, 입력한 휴대폰번호에 자동으로 스탬프가 적립되어 매장 주문 인력 고용 문제나 무인주문기 설치 등의 고정비 지출 절감효과까지 기대된다.

빽다방 관계자는 “이번 배달 및 QR 오더 기능 강화를 통해 고객들에게 더욱 편리한 멤버십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되어 매우 뜻깊다”라며, “앞으로도 고객 혜택 강화뿐 아니라 가맹점의 효율적인 매장 운영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다채롭고 유용한 서비스를 확대해 나갈 방침이다”라고 전했다.

한편, 빽다방 멤버십은 모바일 주문 결제 서비스인 ‘픽업오더’, 음료 10개 구매 시 아메리카노 교환권을 제공하는 ‘스탬프 적립’, 모바일 쿠폰을 선물할 수 있는 ‘기프트샵’ 등 고객들의 편의를 고려한 다양한 서비스와 혜택을 제공하고 있다. 지난해 11월에는 ‘나만의 메뉴’, ‘1초 결제 서비스’ 등의 기능을 업데이트하는 등 꾸준히 고객 편의성을 강화하고자 노력하고 있다.

jjubika1@naver.com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