잇몸에 좋은 치약은 따로?… 잇몸질환 예방하는 구강 관리법

98

잇몸이 탄탄해야 온몸이 튼튼하다는 말이 있다.

그러나 잇몸질환인 ‘치은염 및 치주질환’은 대한민국 3명 중 1명꼴로 겪는 국내 1위 질환으로 감기보다 병원을 찾는 사람이 더 많을 정도로 흔하다.

이하 셔터스톡

치은염은 증상이 뚜렷하게 나타나지 않아 간단한 치료만으로 회복할 수 있지만, 잇몸이 내려앉아 치아 뿌리가 노출되거나 치주인대와 잇몸뼈가 파괴되는 치주염이 진행되면 이야기가 달라진다.

치주염은 잇몸에서 피가 나고 붓거나 이가 시린 증상이 나타나는데, 이는 만성질환으로 오랫동안 서서히 진행된다. 치주염이 심해지면 건강한 잇몸으로 돌아가기가 사실상 불가능하다. 증상이 있든 없든, 나이가 적든 많든 매일 꾸준한 구강 관리가 중요한 이유다.


일상에서 잇몸 건강을 위해 당장 시행할 수 있는 방법은 ‘좋은 치약’을 쓰는 것이다. 치약 종류가 워낙 다양한 만큼 아무거나 사용하는 게 아닌 주성분이 무엇인지 꼼꼼히 확인하는 게 좋다.


이에 최근 잇몸 건강에 주력한 ‘잇몸 치약’이 소비자들 사이에서 연일 화제다. (바로가기)

그중 ‘메디니크 3분 잇몸 치약’은 양치하면서 상대적으로 쉽게 잇몸질환을 케어할 수 있는 장점으로 상처 나고 물러진 잇몸 관리에 효과적인 제품으로 떠오르고 있다. (바로가기)


치약에는 수렴+살균+항염 작용을 가진 식물추출물 생약 3종과 염증, 붓기, 통증을 덜어주는 성분인 알란토인이 함유됐다. 이는 민감하고 자극받은 잇몸에 진정 및 재생, 탄력의 효과를 주고 구내염부터 치은염 및 치주질환을 예방한다.


이 밖에도 충치 예방과 구취케어에 효과적인 매스틱 오일과 페퍼민트, 자몽종자추출물이 깔끔한 세정을 돕는다.

페퍼민트향은 속부터 올라오던 역한 구취와 텁텁함을 깔끔하게 세정해 줘 백태, 입 마름이 고민인 사람에게 특히 좋다. 한국에서 허가하는 불소 995ppm 함유로 식품의약안전처로부터 의약외품 허가를 받아 안심 사용할 수 있다. (바로가기)



실제 소비자들은 “잇몸 치약 사용 후 피가 안 나고 시원해요”, “맵지 않고 텁텁함 없이 상쾌해요”, “평소 잇몸질환부터 편도결석 때문에 너무 스트레스였는데 확실히 효과가 좋습니다”라는 반응을 보이며 만족스럽다는 평가를 보내고 있다. (바로가기)



누구나 거부감 없는 시원한 페퍼민트 향으로 칫솔질 후에도 잔여감 없는 기분 좋은 상쾌함을 느낄 수 있으니 평소 잇몸이 약하거나 구강 위생관리에 무신경했다면, 잇몸 치약으로 구강세균과 잇몸질환에서 해방되어 보는 건 어떨까.


현재 택샵에서 8,900원(1+1) / 12,500원(2+1) / 24,000원(5+1)에 구매 가능하니 아래 링크를 통해 확인해 보자.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