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헬스S] 고혈압·동맥경화의 주범… 나쁜 콜레스테롤 뭐길래

269

혈관 속에 쌓이는 지질단백질로 동맥경화·고지혈증 등 심장질환과 성인병의 주요 원인이 되는 콜레스테롤인 LDL(저밀도 지단백) 콜레스테롤은 주의 대상이다. 사진은 기사와 직접적인 관련 없음. /사진=이미지투데이

콜레스테롤은 지방의 일종이다. 몸 속 세포막을 구성하고 스테로이드 호르몬, 담즙산의 원료로 사용되며 에너지원이기도 하다.

콜레스테롤의 종류는 다양하다. 우선 좋은 콜레스테롤로 꼽히는 HDL(고밀도 지단백) 콜레스테롤은 혈관에 쌓인 불필요한 콜레스테롤을 제거해 동맥경화를 예방해 준다.

반면 혈관 속에 쌓이는 지질단백질로 동맥경화·고지혈증 등 심장질환과 성인병의 주요 원인되는 콜레스테롤도 있다. 바로 LDL(저밀도 지단백) 콜레스테롤이다. 중성지방(트리글리세라이드)도 있다.

일반적인 정상 범위의 콜레스테롤 수치는 총 콜레스테롤 200mg/dℓ 이하, LDL 130mg/dℓ 이하, HDL 40mg/dℓ 이상, 중성지방 150mg/dℓ 이하로 본다.

이중 총 콜레스테롤 또는 LDL 콜레스테롤이 높아지면 고콜레스테롤증, 중성 지방이 높은 경우는 고중성지방혈증이라 부른다. 혈중 콜레스테롤과 중성지방을 포함한 지질이 증가한 경우는 고지혈증이다. 고콜레스테롤증, 고중성지방혈증, 고지혈증을 통합한 명칭이 이상지질혈증이다.

이상지질혈증은 고혈압, 동맥경화 등 심혈관 질환을 일으킬 수 있으며 당뇨, 비만 등의 성인병의 원인으로 꼽힌다. 총 콜레스테롤 수치를 정상 범위 이내로 낮추는 것과 함께 LDL 콜레스테롤 및 중성지방 수치는 낮추고 HDL 콜레스테롤 수치는 높이는 관리가 필요하다.

우선 총 콜레스테롤을 높이는 동물성 지방과 포화지방산의 섭취를 줄여야 한다. HDL 콜레스테롤을 높이고 LDL 콜레스테롤은 낮춰주는 등푸른 생선, 견과류 등에 함유되어 있는 식물성 지방을 섭취하도록 한다.

규칙적인 운동은 양질의 콜레스테롤을 높여 주기 때문에 수영, 자전거, 러닝 등 유산소 운동을 꾸준히 하는 것이 좋다. 빵, 사탕과 같은 단당류를 포함한 다량의 탄수화물이 함유되어 있는 식품과 알코올은 중성지방 수치를 높이므로 가능한 줄여야 한다. 과일, 채소 등 섬유소가 많은 음식을 섭취하도록 한다.

정채호 의정부성모병원 내분비내과 교수는 “식습관 등 생활습관을 개선하며 일상생활에서 조금만 신경 쓴다면 콜레스테롤 수치를 낮추는 것은 물론 장기적으로 심뇌혈관 질환에 의한 사망 위험을 감소시킬 수 있다”고 조언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