봉천동 실종 여고생, 영등포구서 찾았다… “건강 문제 없어”

331
김 양의 모습이 담긴 CCTV 화면 / 뉴스1-경찰청 실종아동찾기센터 제공
김 양의 모습이 담긴 CCTV 화면 / 뉴스1-경찰청 실종아동찾기센터 제공

행방불명 상태였던 서울 봉천동 거주 여고생이 실종 닷새째인 21일 영등포구에서 발견됐다.

21일 경찰에 따르면 김 양은 이날 오전 6시30분쯤 영등포구에서 발견됐다. 경찰 관계자는 “건강상태 문제 없이 안전하게 발견됐다”고 말했다.

경찰은 지난 17일 김양이 등교를 위해 관악구 봉천동 집을 나선 이후 실종됐다는 가족 신고를 받고 행적을 추적해 왔다.

김 양은 가족의 실종 신고 당일 오후 7시30분쯤 동작구 보라매공원 화장실에서 모자 달린 점퍼로 상의를 갈아입은 후 불상지로 이동했다. 경찰은 폐쇄회로(CC)TV를 통해 김양이 혼자 이동 중이라는 사실을 확인했다.

김 양은 한때 서울 독산동과 보라매 공원, 신림역 일대를 배회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김 양 수색에는 강력팀과 실종팀 등 경찰 3개팀이 투입됐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