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자알볼로, 오늘(15일)부터 무려 최대 6500원 가격 인하 단행…파격 결정

140

피자알볼로가 파격적인 결정을 내렸다.

피자 메뉴 가격을 최대 6500원 인하했다.

피자알볼로는 도우 사이즈를 줄이고 가격을 최대 6500원 인하한다고 15일 밝혔다. / 이하 피자알볼로 제공

피자알볼로는 제품 크기를 줄이고 가격도 인하한다고 15일 밝혔다. 최근 고물가로 식비 부담이 가중되고 1인 가구가 증가하는 추세를 반영해 이런 결정을 내렸다고 설명했다.

피자알볼로는 이날부터 피자 메뉴 판매가를 평균 4000원, 최대 6500원 낮췄다. 이에 따라 피자알볼로의 피자 메뉴의 가격은 1만∼2만 원대로 내려왔다.

피자알볼로는 사이드메뉴 가격도 평균 730원 인하했다.

피자알볼로는 가격은 인하하는 대신 업계 평균 크기보다 컸던 피자 도우를 L사이즈는 13인치, R 사이즈는 10인치로 각각 줄였다.

전체 메뉴의 판매가를 인하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라고 피자알볼로는 밝혔다.

이와 관련해 피자알볼로 관계자는 “고물가 시대와 피자 시장 감소에 맞서 전 메뉴에 대한 할인 정책을 시행한다”라고 말했다.

이어 “변화하는 소비 트렌드에 맞춰 단행한 브랜드 리뉴얼이 소비자들로부터 높은 공감을 얻었으면 한다”라고 덧붙였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