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청역 참사’ 사망자 9명 모두 남성…30대 4명·40대 1명·50대 4명

76

‘9명 사망’ 시청역 참사…사망자 모두 남성으로 확인 

사고 현장 / 뉴스1

서울 시청역 인근 교차로에서 68세 운전자가 몰던 차량이 인도로 돌진하는 대참사가 일어났다.

이 참사에서 발생한 사망자만 9명이며, 부상자는 4명이다. 총 13명의 사상자가 발생했다.

이 가운데 사망자 모두 남성들이고, ‘야근’을 마치고 나오던 중 참변을 당했다는 소식이 전해지며 슬픔을 키우고 있다.

2일 소방당국에 따르면 경찰은 사고 현장에서 마앙이 확인된 6명을 모두 영등포병원 장례식장으로 이송했다.

경찰 관계자는 “현장에서 사망 판정을 받은 분들은 병원으로 가지 않고 장례식장으로 바로 이송됐다”라고 설명했다.

심정지 상태로 인근 병원으로 이송됐던 3명은 끝내 사망 판정을 받았다. 이들은 각각 국립중앙의료원, 신촌 세브란스병원 장례식장으로 옮겨졌다.

사망자들은 모두 남성으로 확인됐다. 30대 4명, 40대 1명, 50대 4명이다. 서울시청 직원이 2명이고, 은행원이 4명, 병원 직원이 3명이다. 

사망자의 유족들은 너 나 할 것 없이 연락을 받고 급히 나온 듯 대부분 반소매 상의에 반바지 차림이었다. 헝클어진 머리를 채 정돈하지 못한 채 영안실을 찾은 유족도 있었다.

사고 가해자는 경찰 진술에서 ‘100% 급발진’을 주장하고 있다. 1974년 운전면허증을 취득해 오랜 기간 운전을 해왔고, 현직 버스 기사인 자신을 ‘베테랑 운전사’라고 강조하고 있다.

경찰은 목격자 진술과 인근 폐쇄회로(CC)TV 카메라 영상, 블랙박스 영상 등을 종합해 조사를 할 계획이다.

뉴스1

한편 1일 오후 9시27분께 서울 시청역 인근에서 제네시스 차량이 역주행을 하던 중 인도로 돌진했다.

이 차량에 치인 9명이 사망하고 4명이 부상을 입었다. 사망자 9명 중 6명이 현장에서 사망했고, 3명이 심정지 상태로 병원 이송 후 사망했다. 

실시간 인기기사

+1
0
+1
0
+1
0
+1
0
+1
0